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일의원연맹,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교류·협력위원회 구성

김한정 의원, 도쿄올림픽 성공 협력 위해 여야 국회의원 13인으로 구성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0/11/12 [14:34]

[국회=송영한 기자]한일의원연맹은 2020 도쿄올림픽의 성공 지원을 위한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교류·협력위원회’를 구성했다고 12일 일본을 방문 중인 김한정 의원이 밝혔다.

▲ 김한정 의원     ©자료사진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교류·협력위원회’는 김진표 한일의원연맹 회장이 직접 위원장을 맡고, 윤관석, 윤호중, 김한정, 오영훈, 김병욱, 양향자, 임오경 의원(이상 더불어민주당), 정진석, 박진, 김석기, 성일종, 이용 의원(이상 국민의힘) 등 12인의 위원으로 구성됐다.

 

앞으로 한일교류단체, 경제계, 학계 주요 인사도 자문위원으로 위촉하여 함께 활동할 계획이다. 

 

일한의원연맹도 상응하는 기구를 만들어 한일 간 긴밀하게 협력해나가기로 했다. 

 

우선 내년 1월 중에 도쿄에서 세미나를 공동개최하고 도쿄올림픽 한일교류 방안을 협의할 예정이다. 

 

위원장을 맡은 김진표 의원은 “내년 도쿄올림픽이 남북, 한일, 동북아 관계 개선의 큰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면서, “도쿄올림픽이 평화올림픽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한일의원연맹 대표단은 12일 사흘 일정으로 도쿄에 도착하여, 오후 니카이 도시히로 자민당 간사장과 모시 요시로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 위원장 등을 면담하고 일본 측 의원연맹(회장 누카가 후쿠시로 의원, 간사장 가와무라 다케오 의원)과 합동회의를 갖는 등 공식 일정을 시작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한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