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19년 노인일자리 사업 추진

65세 이상 기초수급 대상. 18일까지 해당기관 또는 해당 동에 신청

김주린기자 | 기사입력 2019/01/11 [18:07]

안양시, 2019년 노인일자리 사업 추진

65세 이상 기초수급 대상. 18일까지 해당기관 또는 해당 동에 신청

김주린기자 | 입력 : 2019/01/11 [18:07]

[안양=경기인터넷뉴스]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관내 노년층의 건강한 노후 생활을 위한‘2019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시는 전년 대비 303명이 증가한 3,260명을 선발, 62개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한다. 노인일자리 사업은 안양시노인종합복지관,안양시니어클럽,()대한노인회 만안지회,()대한노인회 동안지회,()경기실버포럼,구청과 동 등에서 진행된다.

 

▲     © 경기인터넷뉴스


이 중 연중 운영하는 시장형
(소규모 매장운영)과 인력파견형(구인구직 연계)을 제외한 노노케어, 안양천지킴이, 경로당돌봄이, 학교급식 도우미 등 공익활동 및 사회서비스형 48개 사업 2,467명을 14()부터 18()까지 모집한다.

 

신청자격은 안양에 거주하는 만 65세이상 기초연금 수급자로 신분증과 주민등록등본을 지참해, 본인이 희망하는 사업 수행기관 또는 거주지 동을 방문해 접수해야 한다.

 

국민기초생활보장법에 의한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국민건강보험 직장가입자, 장기요양보험 등급판정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활동비로 공익활동은 1 3시간 이내 월 30시간 이상 근무할 경우 월 27만원, 올해 신설되는 사회서비형의 경우는 13시간 월 66시간 근무할 경우 월 594천원을 지급받는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어 안정된 노후생활을 위해 노년층 일자리 창출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며, 어르신들의 능력과 적성을 살릴 수 있는 양질의 일자리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지역 종합
[영상리포트]가평군,'100년 전 독립만세운동 재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