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UDC, 선수단 구성 마치고 리그 우승 담금질

김주린기자 | 기사입력 2019/01/09 [15:10]

수원UDC, 선수단 구성 마치고 리그 우승 담금질

김주린기자 | 입력 : 2019/01/09 [15:10]

[수원도시공사=경기인터넷뉴스] 수원도시공사 여자축구단(수원UDC)은 8일 수원시 더함파크 2층 대회의실에서 “신입선수 입단식”을 진행하고 2019년 필승의지를 다졌다.

 

입단식을 시작으로 여자축구단은 올 시즌 우승을 목표로 제주도와 일본 오사카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축구단은 전지훈련을 통해 체력강화 등 개인 기량과 특화된 전술훈련을 통해 경기력을 끌어올릴 계획이다.

 

▲     © 경기인터넷뉴스


박길영 감독은 “지난 시즌 때보다 미드필더 포지션이 강화됐다”라며 “올해에는 빠른 축구, 압박 축구로 챔피언 결정전을 넘어 우승까지 노려볼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이부영 수원도시공사 사장은 “수원시민뿐 만 아니라 여자축구 발전과 흥행을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신입선수는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여민지(FW27)를 포함해 모두 12명(FA, 드리프트 각각 6명)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