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경찰서, 여성․청소년 범죄예방을 위한 공․폐가 일제수색 실시

정연수기자 | 기사입력 2018/12/04 [23:13]

가평경찰서, 여성․청소년 범죄예방을 위한 공․폐가 일제수색 실시

정연수기자 | 입력 : 2018/12/04 [23:13]

[가평경찰서=경기인터넷뉴스] 가평경찰서(서장 김도상)는 지난 달 27일부터 이달 3일까지 가평군 관내 공․폐가 49개소에 대해 일제수색을 실시했다.

 

이번 일제수색은 연말연시가 다가옴에 따라 여성대상 범죄 및 청소년 비행의 온상이 될 수 있는 공․폐가 밀집지역을 수색해 여성 및 주민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실시됐다.

 

▲     © 경기인터넷뉴스


수색에는 연인원 80여명의 경찰관이 참가해 청소년들이 모여 음주나 흡연 등 탈선에 이용 되거나 범죄 발생가능성이 높은 공․폐가를 중심으로 범죄 취약요인을 제거하는데 주안점을 뒀다.

 

특히, 이번 일제수색 후 범죄 및 청소년 탈선이 우려되는 공․폐가에 대해서는 경찰서 범죄예방팀이 투입되어 범죄진단을 통해 범죄예방 시설물 설치 등 한층 강화된 범죄예방 활동을펼칠 예정이다.

 

가평경찰서 관계자는 “공․폐가 자체가 주민들에게는 치안 불안의 요인이 될 수있다”며 “이번 일제수색 후에 범죄 취약지에 대해서는 범죄예방진단으로 불안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관계기관과 협의해 공․폐가 조기철거 등 주민이 안심하고 생활하실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