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서부
김포시
한강하구 경관일주 ‘김포평화로’ 개설사업 가시화
기사입력: 2018/11/29 [21:10]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포=경기인터넷뉴스] 김포평화로 개설사업이 가시화 되고 있다. 김포평화로는 월곶면과 하성면 일대의 염하와 한강하구 등 해강안(海江岸)을 따라 일주하는 경관도로다

 

김포시는 강화대교~용강리 1구간 7.3km, 조강리~애기봉 2구간 3.5km, 애기봉~시암리 3구간 6.3km, 시암리~전류리 4구간 8.6km 등 총 25.7km 15m 규모로 계획하고 있다.

 

▲     © 경기인터넷뉴스


특히
, 1구간은 내년 1월 사업 타당성용역을 실시하고 2020년 도시계획시설 변경을 한다는 방침이다.

 

김포시는 군부대는 물론, 환경, 문화재 등 관련 부처들과 최대한 신속히 협의를 완료해 십 수 년 간 계획으로만 남아 있던 해강안 도로 개설을 현실화 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 정하영 시장은 27일 평화로 개설을 위한 현장 답사에 나서 도로 현황을 점검했다.

 

정 시장은 현장점검에서 평화와 문화, 생태를 콘셉트로 하는 관광산업은 김포의 50, 100년을 담보할 먹거리라며 내년 말 준공하는 애기봉평화생태공원을 중심으로 해강안 경관도로를 건설해 김포의 미래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정 시장은 또 도로와 시설이 권역별로 콘셉트 있게 배치돼야 주민들도, 김포시도 먹고 살 수 있다면서 관련 직원들 모두가 이곳에 평화문화생태관광을 어떻게 구현해낼지 고민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가평군, 춘천 방하리 A씨, 측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