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
평택시
평택시 생물테러 대응 합동모의훈련 실시
기사입력: 2018/10/31 [19:24]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경기인터넷뉴스] 평택시(시장 정장선)31일 이충분수공원에서 송탄보건소, 평택경찰서, 송탄소방서, 공군작전사령부 근무지원단 등 관계자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생물테러 초동 대응 능력 강화를 위한 합동모의 훈련을 실시했다.

 

생물테러는 잠재적으로 사회 붕괴를 목적으로 바이러스, 세균, 곰팡이, 독소 등을 사용하여 살상하거나, 사람이나 동물 혹은 식물에 질병을 일으키는 행위를 말한다.

 

▲     © 경기인터넷뉴스


이번 훈련은 송탄보건소 주관
, 유관기관이 합동으로 생물테러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한 초동대응으로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한 모의훈련이 실전처럼 이뤄졌다.

 

이날 훈련은 탄저테러로 의심되는 백색가루 발견 및 신고를 시작으로 유관기관 상황전파,긴급출동,현장통제,인명대피,환경 검체 채취 및 독소다중탐지키트 검사,폭로자 및 환경제독,검체 이송 순으로 진행됐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합동모의훈련으로 초동대응부터 유관기관 간 긴밀한 공조체계를 확립하고, 사고 발생 시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는 능력을 함양하여, 생물테러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하는 훈련이 됐다고 밝혔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포커스] 이재정교육감, "학부모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