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동부
하남시
김상호 하남시장, 취임 100일 “시정로드맵, 5대 시정목표 17대 시정전략” 제시
기사입력: 2018/10/11 [21:52]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남=경기인터넷뉴스] 김상호 시장은 취임 100일을 맞아 하남시 5대 시정목표, 17대 시정전략시정 로드맵을 발표했다.

 

시는 11일 시청 상황실에서 기자간담회를 개최하고 ‘빛나는하남로드맵’ 발표와 기자 질의응답을 가졌다.

 

▲     © 경기인터넷뉴스


이날 간담회는 김 시장이 프레지(Prezi) 발표를 통해 취임 100일간의 성과 및 소회, 민선7기 시정목표, 민선 7기 시정전략, 하남의 미래 등에대해 밝힌다.

 

민선7기 시정비전은 ‘시민과 함께 만드는 빛나는 하남’으로정하고, 5대 시정 목표로 시민 참여로 만드는 혁신하남, 삶과 꿈을 키우는 희망찬하남, 역사와 레저문화로 즐거운 하남, 편리하고 세련된 명품 하남, 첨단과 연대의 공존 잘사는 하남으로 설정했다.

 

이를 실천하기 위해 백년도시위원회를 통한 시민참여와 직접 민주주의 확대,투명하고 정의로운 시정공개, 시민 눈높이를 맞추는 효율적 시정, 레저축제문화도시 조성을 위해 축제와 생활 스포츠 지원 육성, 역사유적과 전통문화의 발굴, 책으로 길을 여는 평생학습도시 구현 등 17대 시정 전략도 발표했다.

 

또한, 발전방향으로는 한강변을 따라대규모의 생태공원·체육공원·트랙조성,조정경기장·유니온파크를 중심으로 레저스포츠와 음악축제의 활성화하고 하남위례길(검단산 둘레길, 남한산성 위례길)을 더욱 정비하면 하남 동부에서 남부까지 문화레저스포츠 밸트로 구성된다고 말했다.

 

산업시설로는 현재 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서고 있는 황산밸트를 자족용지로는 정부의 신도시계획 발표 때 자주 거론되는 초일동 지역을 개발하는것이효율적인 도시 이용이라 판단된다고 했다.

 

이외에도 천현,교산동 개발예정지인 H1 프로젝트는 산업과 주거, 상업이 함께하는 복합개발이 이뤄져야한다며,물류단지가 적절한가에 대해서는 전문가와 시민의의견수렴이 필요하다고 했다.

 

김 시장은 “하남은 분명 행복하고 빛나는 도시가 될 것이라고 확신 한다”며,“빛나는 하남은 누가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함께 만들어가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1일 오후 2시에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홀에서 시민 1천여명이 참여해 ‘시민이 좋아하고 하남이 좋아지는 희망토크’를 실시됐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가평군, 춘천 방하리 A씨, 측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