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
평택시
평택시, 청소년들의 녹색 장터 ‘청터 플리마켓’ 열려
기사입력: 2018/10/10 [18:34]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평택=경기인터넷뉴스] 청소년들이 환경을 위해 기획한 리사이클링 장터인 청터 플리마켓13() 오후 1시에 평택시청소년재단(이사장 이종호부시장)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센터장이종규) 앞 잔디밭에서 진행된다.

 

청터 플리마켓은 청소년 플리마켓과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플리마켓 이중의 의미로, 지역상인과 청소년이 사용하지 않는 물건,리사이클제품, 창작물등을 판매한다.

 

▲     © 경기인터넷뉴스


판매 물품은 중고서적
,의류,장난감,문구류,잡화류,악세서리,공예품,인테리어 소품,쿠키등이 있으며 할로윈 사탕주머니 만들기,도자기 만들기,손수건 염색,방향제 만들기등 다양한 체험거리도 준비되어 있다.

 

이를 통해 재활용에 참여할 수 있으며 지역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는 12조의 효과가 있다.

 

이러한 플리마켓은 중학생봉사동아리 퍼르퍼르가 기획하였으며 직접 재활용 물품을 활용하여 리사이클제품도 만들어 판매할 예정이다.

 

플리마켓의 수익금과 기부금은 모두 위안부로 고통받으신 할머니들을 보호하는 시설인 나눔의 집에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퍼르퍼르 회장 오채은(평택여중2)플리마켓에 오셔서 함께 이웃나눔과 환경보호에도 동참하며 다양한 체험거리도 즐길 수 있으니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 고 당부했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ptycc.kr) 공지사항을 참고하면 된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 연속기획보도 1편, 의혹 &quo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