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구리시
20만 인파 북적..구리시'코스모스축제' 폐막
기사입력: 2018/10/08 [10:58]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리=경기인터넷뉴스](시장 안승남)에서 개최한‘제18회 구리코스모스 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며 수도권을 대표하는 가을 최대의 축제로 확고히 자리 잡았다.(사진)

 

이번축제는 10월 5일부터 7일까지 구리한강시민공원에서 개최되었으나, 태풍 콩레이로 인해 축제 첫째날과 둘째날 오전까지 어려움을 겪다 오후부터 쾌청한 날씨로 급변 주최 측 추산 20여만 명이 행사장을 다년간 것으로 추산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시는 59,000㎡의 코스모스 단지에서‘가을의 낭만 코스모스와 만나다’라는 주제에 걸맞게 축제기간 동안 다양한 볼거리, 체험거리, 살거리, 먹을거리 등을 선보이며 도심 속 가을의 꽃향기 나들이에 나선 시민들에게 힐링의 기쁨과 즐거움 등 최고의 선물을 선사했다.
 
또한 이번축제는 평생학습 축제도 함께 개최하여 배움의 열정에 대한 체험과 나눔의 향기를 만끽하였고, 자매도시인 단양군, 광개토부대의 외빈이 참석해 축제의 의미를 더욱 뜻깊게 했다.
 
축제 첫날에는 가을 코스모스 음악회와 전야콘서트를 시작으로 6일에는 아나운서 윤희정의 사회로 개막식이 진행되었고, 이어진 축하공연에는 노라조, 테너 류정필, 솔비, 옆집오빠, 시립합창단 등이 출연해 축제장 열기를 달구었다.
 
특히 축제기간 동안“나도 가수다”시민노래자랑, 구리 희망 job go버스(일자리 상담), 시민건강체험 한마당, 맛자랑 경연대회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와 더불어 평생학습축제 체험마당이 펼져저 어린이들과 함께 청·장년 등 세대가 함께 공감하며 단연 인기를 얻었다.
 
축제 마지막 날 교통방송 공개방송에는 텔런트 겸 MC인 김성환의 사회로 인기가수 박상철, 최진희, 송대관, 김혜연, 강남 등이 출연해 시민과 방문객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안승남 구리시장의 폐막선언과 함께 선보인 불꽃쇼에서는 시민들의 환호성이 터져 나와 내년 축제를 기약하게 했다.
 
안승남 시장은 폐막사에서“구리코스모스 축제가 지역축제를 넘어 전국 축제로 거듭나고 있는 것에 대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축제기간 동안 많은 봉사단체들이 봉사활동을 펼쳐 축제가 그 어느 해 보다도 알차고 내실을 다지는 기회가 되었고, 내년에는 더욱 새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여 구리 코스모스 축제를 구리 시민행복 특별시에 걸 맞는 글로벌 축제로 만들어 가자며 축제기간 내내 시민들과 함께여서 더욱더 행복했다”고 말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포커스]구리월드디자인시티 성공 시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