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동부
광주시
광주시, 경강선 너른고을 문화열차 운영
기사입력: 2018/10/06 [19:37]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경기인터넷뉴스] 광주시(시장 신동헌)가 경강선 열차를 활용, ‘너른고을 문화열차’를 운영한다.

 

시는 5일 경강선 열차에 광주시의 역사, 문화공간, 관광자원 및 농·특산물을 홍보해 광주시민의 자긍심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너른고을 문화열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너른고을 문화열차’는 경강선 전동차 1대(4량)의 내·외부에 시정 홍보 이미지를 랩핑하는 것으로 열차 외부는 남한산성 이미지로 꾸며지며 내부는 각 차량마다 4가지 주제에 따라 다르게 꾸며졌다.

 

▲ 경강선 너른고을 문화열차     © 경기인터넷뉴스


1호차의 주제는 ‘남한산성’으로 내부에 연주봉옹성, 수어장대, 동문, 서문, 남문, 북문, 행궁 등 남한산성의 주요 문화재를 한 눈에 살펴 볼 수 있다.

 

2호차의 주제는 ‘문화공간’이며 만해기념관, 분원백자자료관, 도자박물관, 영은미술관, 위안부역사관, 신익희 생가 등 문화와 역사를 느끼고 배우며 여가활동을 즐길만한 광주시 주요 명소를 소개한다.

 

3호차의 주제는 ‘축제행사’로 도자기축제, 토마토축제, 남한산성문화제, 광주예술제 등 시민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축제와 행사로 채웠다.

 

4호차는 청정광주를 보여주는 경안천습지생태공원, 청석공원, 천진암 등 깨끗한 광주시 장소와 토마토, 가지, 토란, 곤지암소머리국밥, 효종갱 등 대표 친환경 농·특산물과 먹거리로 꾸며졌다.

 

‘너른고을 문화열차’는 판교역에서 여주역까지 57㎞를 하루 10여회 운행하며 11개 역을 경유, 승객과 만나게 된다.

 

신 시장은 “찬란한 문화와 뛰어난 경관을 부각시켜 시민들의 자긍심을 높이고 문화와 관광자원을 홍보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가평군, 춘천 방하리 A씨, 측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