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포천시
포천시, 2018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 축제
기사입력: 2018/09/19 [17:07]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천=경기인터넷뉴스]경기 포천시(시장 박윤국)의 대표 축제인 제22회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축제가 오는 10월 13일부터 주말동안 ‘가을 억새에 반하다’라는 주제로 막이 오른다.(사진)
 
10월 28일까지 주말동안 산정호수 명성산 일원에서 열리는 이번 축제는 1년 후에 받는 편지, 억새게 기분좋은날, 억새사진관 등의 억새를 활용한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과 예술 퍼포먼스를 결합하고, 억새꽃축제의 신규 컨텐츠를 확보해 지역주민과 관광객이 하나가 되어 펼쳐지는 참여형 축제로 추진된다.
 

▲     © 경기인터넷뉴스



행사 첫날 공식행사인 ‘가을 억새에 반하다’를 시작으로 6개부문 20여종의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최기종 위원장을 중심으로 각계각층의 시민이 참여하는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축제 추진위원회가 주최하는 첫 축제라는 점에서 그 어느 해보다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 열기가 고조되고 있다.
 
13일 14시부터 시작되는 개막행사인 ‘가을 억새에 반하다’에는 남진, 김연자, 이용, 박서진이 참여해 개막 축하공연이 진행되며, 지역의 예술단체가 참여하는 문화나눔 콘서트, 포천시 14개 읍면동 대항 억새꽃 노래자랑을 선보일 예정이다.
 
14일에는 ‘비상의 노래’를 주제로 가노농악 퍼포먼스, 경기도립극단 초청공연으로 오영진 원작 ‘시집가는 날’을 재미있게 각색한 웃음과 해학이 있는 ‘맹진사댁 경사’, 해바라기, 김희진, 먼데이키즈, 임영웅, 진달래가 참여하는 NH농협 푸른 음악회 콘서트 7080이 기다리고 있다.
 
신규 프로그램으로는 수변 산책로를 돌며 인생사진을 남길 수 있는 억새 인생사진관 과 문화해설사와 함께하는 둘레길 걷기, 등룡폭포에서 펼쳐지는 폭포 ‘소리노리’, 포천 특산품과 함께하는 열린 음식 축제, 억새 공예 체험, 나도 가수다! 등이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사람과 자연이 함께하는 생태관광도시 포천에서 즐기는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축제를 통해 10월 축제의 낭만 속에 흠뻑 빠져 보시길 권한다”고 말했다
 
산정호수 명성산 억새꽃축제는 포천시 영북면 산정호수로411번길 89에 위치하고 있으며, 평강랜드, 한탄강 하늘다리, 비둘기낭 폭포, 포천 아트밸리, 허브아일랜드 등 유명 관광지와 이동갈비촌, 파주골 순두부촌 등 유명 먹거리촌도 인근에 위치한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가평군, 춘천 방하리 A씨, 측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