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읍면동 주민센터로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 시범운영

매주 월요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9개 지역 현장 순회 상담

김주린기자 | 기사입력 2018/09/14 [20:26]

화성시, 읍면동 주민센터로 찾아가는 시민옴부즈만 시범운영

매주 월요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9개 지역 현장 순회 상담

김주린기자 | 입력 : 2018/09/14 [20:26]

[화성=경기인터넷뉴스] 화성시가 내달 1일부터 매주 월요일마다 현장으로 찾아가 시민들의 어려움을 듣고 민원 해결에 앞장서는 시민옴부즈만을 시범 실시한다.

 

시범기간은 10월부터 11월까지 2개월간이며, 봉담읍을 시작해 우정읍,향남읍,남양읍,팔탄면,진안동,화산동,동탄1,동탄4동 총 9개지역을 순회하는 방식이다.

 

2명의 시민옴부즈만이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상담을 진행하며, 일반 생활민원을 비롯해 단순 질의사항은 현장에서 답변하고, 조사가 필요할 경우 고충민원으로 접수해 중립적인 입장에서 종합 검토해 행정제도 개선, 중재 등 처리 결과를 통보할 예정이다.

 

현장 상담은 별도의 신청이 필요하지 않으며, 그 외는 수시로 신청서와 관련 서류를 첨부해 우편 또는 팩스, 화성시 홈페이지(www.hscity.go.kr)내 시민옴부즈만 게시판을 통해 고충민원 신청이 가능하다.

 

원용식 감사관은 시민 가까이에서 소통하는 시정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는 지난 2월 신도시 인구 증가에 발맞춰 병점역 인근 동부출장소에도 시민옴부즈만 현장상담실을 갖추고 매주 1회씩 운영 중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