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정
경기도, 제7기 공동주택 품질검수단 위촉식 개최
사물인터넷 시대에 발맞춰 초고속정보통신 등의 확인을 위한 통신분야 위원 보강
기사입력: 2018/09/14 [17:35]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 경기도는 14일 오후 2시 경기도교통연수원에서 제7기 경기도 공동주택 품질검수단 위촉식을 가졌다.

이날 위촉식은 제6기 품질검수단 임기만료에 따른 것으로 도는 아파트건설의 전문지식과 최근 기술동향 등을 습득한 기술사, 건축사 등 분야별 민간 전문가 100명을 제7기 품질검수단으로 위촉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제7기 품질검수단은 최근 초고속정보통신건물 특등급 및 홈 네트워크 AAA 인증을 받는 아파트가 늘어나고 있어 통신분야 전문위원을보강한 것이 특징이며, 임기는10월 1일부터 2020년 9월 30일까지 2년간이다.

경기도 공동주택 품질검수제도는 도의 품질검수단이 입주를 앞두거나 준공 후3개월 이내인 30세대 이상 공동주택, 50세대 이상의 도시형생활주택아파트 등을대상으로 부실시공 및 하자 여부를 사전 점검 하는 제도로 2007년 전국 최초로 경기도에서 도입했다.

품질검수단은 그동안 도내 공동주택 1천327개 단지 87만여 세대를 검수해 총 5만4천여 건의품질결함 및 하자를 발굴했으며, 94%를 시정 등 조치해 아파트 품질향상은 물론입주자 만족도를 높였다.

경기도는 입주 예정자, 시공자, 감리자 등 총 5천352명을 대상으로 2017년까지품질검수단에 대한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86%인 4천626명이 품질검수 활동에만족한다고 답해 높은 정책 신뢰도를 기록하고 있다.

도는 올해도 250개 단지를 목표로 품질검수를 실시, 8월말 현재 177개 단지(12만5천870세대) 아파트를 점검했다. 이 과정에서 9천400여건의 품질결함 및 하자를 발굴해시․군 및 시공사에 시정 등 개선토록 조치했다.

이춘표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품질검수제도는 부실시공 등을 이유로 건설사와입주예정자 간에 발생하는 분쟁을 사전에 예방하는 효과가 크다”면서 “주택정책의 최종 사용자(소비자)인 도민의 입장에서 품질검수를 철저히 하여입주자 만족도를 더욱 높여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전국에서 경기도만의 선진 정책으로 운영되고 있는 경기도 품질검수단활동 사례는 감사원으로부터 우수선진 행정으로 선정돼 기관표창을 받은 바 있다.

경기도 품질검수제도와 활동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홈페이지(www.gg.go.kr / 분야별 정보-도시·주택-주택·건축-공동주택 품질검수)에서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포커스] 이재정교육감, "학부모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