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인계동 장다리길에 소통박스 2호점 개소

‘장다리길 도시활력증진 사업’에 대한 주민 의견 수렴

김주린기자 | 기사입력 2018/04/13 [12:47]

수원시, 인계동 장다리길에 소통박스 2호점 개소

‘장다리길 도시활력증진 사업’에 대한 주민 의견 수렴

김주린기자 | 입력 : 2018/04/13 [12:47]

[수원=경기인터넷뉴스]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이 인계동 장다리길 반달공원에 715일까지 소통박스 2호점을 운영한다.

 

이동식 컨테이너 형태인 소통박스는 수원시가 시민 의견을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만든 수원형 현장 소통창구. 시민 관심이 높은 사업 현장에 설치한다.

 

▲     © 경기인터넷뉴스


수원시는 지난해
10~11월 고색동 수인선 공사현장(권선구 고색로 39)에 처음으로 소통박스를 열고, ‘고색역 상부 유휴부지 활용방안에 대한 시민 의견을 수렴했다. 450여 명이 소통박스를 찾아와 의견을 제시한 바 있다.

 

지난 12일 문을 연 소통박스 2호점에는 소통활동가 2명이 상주하면서 장다리길 도시활력증진 사업에 대한 지역 주민 의견을 수렴한다. ‘인계 장다리마을 만들기 사업은 지난해 2월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 대상으로 선정된 바 있다. 2020년까지 60억 원(국비·시비 각각 30억 원)을 투입해 사업을 진행한다.

 

소통박스 2호점은 매주 화~토요일 오전 10시부터 7시까지 운영한다. 의견을 내고 싶은 주민은 소통박스를 방문해 쪽지(포스트잇)에 의견을 간략히 적어 붙이거나 일정한 양식을 갖춰 제안서를 제출하면 된다.

 

상주하는 소통활동가에게 사업에 관한 자세한 정보를 들을 수 있고, 해당 사업 자료도 즉시 볼 수 있다. 더 많은 정보를 원하는 시민은 해당 사업부서와 직접 연결해준다.

 

수원시와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은 소통박스에 접수된 시민 의견을 사업 추진·정책 수립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다.

 

안상욱 수원시지속가능도시재단 이사장은 소통박스가 장다리길 도시활력증진 사업에 활력을 불어 넣는 촉매제가 될 것이라며 많은 주민의 참여로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지역 종합
남양주시,역사 재정립과 도시 재생 '양수겸장'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