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구리시
구리소방서, 전기매트 등 난방용품 화재 주의 당부
기사입력: 2018/01/12 [14:06]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리소방서=경기인터넷뉴스]구리소방서(서장 권용한)는 12일 최근 연일 이어지는 한파 속에 전기매트나 전기장판 등 난방기구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이에 대한 화재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관련 사진)

 

지난달 11일 구리시 수택동의 한 주택에서 매트리스와 전기장판을 같이 사용하던 중 전기장판 과열로 인해 화재가 발생했다. 다행히 관계인의 신속한 조치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백여만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     © 경기인터넷뉴스

 

난방용 전기용품 사용시 주의사항은 우선 전기매트 등 난방기기를 사용하기 전에는 전선이나 전열부 주위 피복이 벗겨진 곳은 없는지 확인해야 하고, 콘센트에 먼지가 끼어있다면 충분히 제거하고 사용해야 한다. 그리고 전기매트의 온기를 위해 저온으로 장시간 켜놓는 경우가 있는데, 이는 열 축적에 의한 전기매트 과열로  화재의 우려가 있기 때문에 항상 전원을 끄고 외출해야 한다.

 

아울러 사용 중인 전기매트를 이불처럼 접어두는 경우가 있는데 이 또한 매우 위험한 행동으로 이런 경우 내부 전선이 꺾이거나 벗겨지면서 누전으로 인한 화재가 발생할 수 있음을 유의해야 한다.

 

구리소방서 관계자는 “겨울철 전기매트 등 난방기기 사용 빈도가 높아진 만큼 사용에 주의를 기울여 화재를 미연에 방지해야 한다.”며, “온 가족이 따뜻하고 안전하게 겨울을 보내기 위해서는 평상 시 스스로 전기안전 점검을 생활화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인터뷰] 조광희 경기도의회 제2교육위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