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동부
성남시
김종복 하남시의장, 세명대 유치 무산 대안 마련 ‘총력’
“세명대 유치 무산 안타깝고 시민들께 죄송한 마음”
기사입력: 2018/01/08 [13:58]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김주린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남시의회=경기인터넷뉴스] 하남시의회 김종복 의장이 지난 5일 하남시 대학유치위원회가 세명대의 대학유치 우선협상대상자 지위를 취소하기로 의결한데 대한 입장을 밝혔다.

 

▲ 김종복 하남시의장     © 경기인터넷뉴스

먼저 김종복 의장은 시와 의회를 바라보고 대학유치의 기대감을 가져온 하남시민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며, 의회에서도 대학유치를 위해 정부부처, 세명대, 제천시의회와 시민들을 찾아가며 노력해 왔지만 결과적으로 대학유치 무산이라는 결과를 안겨주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의장은 시의원으로 당선된 이후 중앙대 유치가 무산된 과정을 지켜보며 세명대 유치를 적극 반대해 왔고, 시에서는 일관된 제천시의 반대입장에도 적극적인 협상이나 상생협력 방안을 제시하지 않았을 뿐만 아니라 추진 과정에서 깊이 있는 검토나 대안제시 과정이 부족했기에 결국 대학유치 무산이라는 결과에 이르게 된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서 “10년 전 중앙대 유치를 시장공약으로 추진해 왔지만 수 년 만에 무산됐고, 이어 세명대 역시 또 다른 시장의 공약으로 시민들에게 부푼 기대감을 갖게 했으나 결국 시민들에게 절망을 선물한 격이 돼 버렸다.”, “시에서도 이러한 사태를 초래하게 된 데 대해서는 책임있는 조치가 뒤따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10여년 간 추진해왔던 대학유치 사업이 무산됐지만 하루빨리 이를 극복하고 하남시 미래를 위해 기업유치 등 대안을 마련하는데 총력을 기울여야 할 중요한 시기라고 강조하며, “시의회에서도 시민사회와 함께 대안사업 발굴을 위해 시와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상리포트]가평군, 춘천 방하리 A씨, 측근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