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
구리시
구리아트홀 X극공작소 마방진 ‘시니어 낭독극장’ 공연
기사입력: 2017/12/08 [10:41]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리아트홀=경기인터넷뉴스]구리아트홀과 극공작소 마방진이 구리시 아마추어 연기자들을 발굴하기 위해 공동기획한 ‘시니어 낭독극장’이 7일 유채꽃 소극장에서 관객들의 호응 속에 선보였다.(포스터)

 

이번 공연은 구리아트홀과 상주단체 극공작소 마방진이 지난 9월부터 평생 가슴 한편에 배우의 꿈을 간직해 온 아마추어 연기자들 중 공모, 면접, 연습을 통해 3대 1의 치열한 경합을 뚫은 13명이 전문 연출진의 손을 거쳐 무대에 오른 작품이다.

 

▲     © 경기인터넷뉴스



‘시니어 낭독극장’은 미국작가‘오 헨리’의 단편작품 중‘마지막 잎새’‘크리스마스 선물’‘경찰관과 찬송가’등 12월과 가장 잘 어울리는 세 작품이 무대에 오르며, 젊은 층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에스닉퓨전밴드‘두번째달’로 데뷔한 박혜리가 피아노와 아코디언 연주를 맡아 관객들 중 만 55세 이상 구리시민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한편, 낭독공연은 연극 대본의 원문을 충실히 전달하는 형식으로 진행되는 것으로 최소한의 장치와 조명이 갖춰진 무대에서 배우들이 대본을 들고 대사와 지시문들을 낭독하는 방식이다. 공연 특성상 시각적 요소를 줄인 만큼 다양한 형태의 삶의 굴곡을 살아온 시니어 연기자들의 내공이 돋보였다는 점에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경기동북부 공연문화를 선도해 나가고 있는 구리아트홀의 다양한 장르의 예매 사항 문의는 구리아트홀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전화 031-550-8800~1로 문의하면 된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구리아트홀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재정 교육감, 학생들이 준 당선증 받고 취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