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새정치 민생자치위.. 하이디스의 공장 폐쇄·정리해고 철회 요구
기사입력: 2015/03/28 [12:29]  최종편집: ⓒ 경기인터넷뉴스
송영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의회=경기인터넷뉴스]경기도의회 새정치민주연합 민생실천위원회(위원장 안승남)가 27일 제296회 임시회에 ‘제2의 쌍용차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이디스사는 일방적인 공장폐쇄와 정리해고 계획 즉각 철회 요구를 담은 건의문을 제출했다.

위원회는 광시야각기술(FFS)을 보유한 LCD 제조업체 하이디스 테크놀로지 사태는 외국 자본에 의한 기술 유출 피해를 당한 대표적인 사례라고 규정하고, 국외 투기자본이 국내 기업을 인수해 추가 기술 개발이나 설비투자는 전혀 하지 않고 핵심 기술과 이익만 챙기고 도망치듯 회사를 정리하는 일이 경기도 이천시에 소재한 하이디스에서 벌어진 것이라고 주장했다.

▲ 안승남 의원     © 경기인터넷뉴스

위원회는 건의문을 통해 ▲제2의 쌍용차 사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이디스사는 일방적인 공장폐쇄와 정리해고 계획을 즉각 철회 ▲정부는 ‘흑자 정리해고’에 대해 적극적인 특별근로감독과 조치에 나서고 국회는 건전한 국외자본 유치를 위해 ‘외국인투자촉진법’을 즉각 개정할 것 ▲ 경기도지사는 정리해고의 위기 속에 생존의 위협에 내몰린 하이디스 노동자와 가족을 위한 지원활동에 즉각 나서며, 경기도에서 일자리를 지키고 외국인 투자자본의 지나친 탐욕을 규제하여 같은 사태가 재발하지 않도록 나서줄 것 ▲공장 출입을 관리하고 있는 SK하이닉스는 하이디스가 공장폐쇄를 강행할 경우, 이후 정당한 노동자들의 대책활동을 위한 하이디스 공장출입을 보장할 것 등 을 촉구했다.

이번 건의안을 주도한 안승남 위원장은 “민생실천위원회 의원들이 오는 3월 31일 직장 폐쇄가 예정된 이천시 하이디스 공장 현장을 방문하여 노동자를 격려하고 사용자측 등 관계자를 면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4월 1일 경기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하이디스 사태에 대한 전도민적 관심을 전파하고, 국회와 중앙당 차원에서 행정적 입법적 지원이 되도록 중앙당 ‘을지로위원회’와도 협력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말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안승남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영상인터뷰]노란셔츠의 사나이!! 안승남 구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