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수원시의회, 제356회 제2차 정례회 개회

2020 행정사무감사 및 2021 예산안 등 심의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0/11/19 [14:12]

[수원시의회=김주린기자]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는 18일, 제356회 제2차 정례회를 열고 31일간의 의정활동에 돌입했다.

 

이번 정례회는 11월 18일 제1차 본회의를 시작으로 2020년 수원시정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와 2020년도 제4회 추가경정예산안, 2021년도 예산안 및 각종 조례안 등을 심의·의결할 예정이다.

 

  © 경기인터넷뉴스

 

이번에 접수된 안건으로는 ‘수원시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수원시 관광 진흥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 ‘수원시 분뇨 및 가축분뇨 처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조례안 20건, 예산안 4건, 동의안 14건, 계획안 4건, 의견청취안 1건, 보고안 6건, 출석요구 1건 등 50건이다.

 

시에서 요청한 2021년도 예산안의 총 규모는 올해보다 1,650억 원이 감소한 2조 6,612억원으로 △일반회계 2조 3,538억원 △특별회계 3,074억원이다.

 

이날 염태영 시장은 시정연설에서 “우리시는 이전과 비할 데 없는 최악의 재정여건에 직면해 있다”며 “내년도 재정운용 방향을 시민의 삶의 질과 맞닿아 있는 분야는 예산을 최대한 반영하되 불요불급한 사업 외에는 과감히 조정하는 등 특단의 재정건전성 강화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2021년의 시정방향으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지역맞춤형 경제정책과 일자리 창출로 ‘시민 행복시대’에 한걸음 더 다가서기 위해 노력할 것 ”이라고 밝혔다.

 

조석환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이번 정례회는 한해를 돌아보며 수원시정을 종합 평가하고 수원시가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함께 고민하는 매우 중요한 회기다”며, “서로에 대한 존중의 언어와 배려의 자세로 합리적인 정책과 대안을 제시하는 행정사무감사와 예산심의가 되도록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본회의에 앞서 의원들은 사랑의 열매 성금 모금 캠페인에 동참했다. 본회의에 참석한 조석환 의장을 비롯한 수원시의회 의원들과 염태영 시장, 간부공무원들은 본회의장 입구에 마련된 모금함에 자율적으로 성금을 기탁하며 이웃사랑을 위한 성금 모금 캠페인을 전개했다. 성금은 12월 중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