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유방동에 '택시복지센터' 건립

지상 4층 연면적 526㎡규모…2021년 2월 완공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7:05]

용인시, 처인구 유방동에 '택시복지센터' 건립

지상 4층 연면적 526㎡규모…2021년 2월 완공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0/09/16 [17:05]

[용인=김주린기자] 용인시는 16일 처인구 유방동 491-7번지에 내년 2월 준공을 목표로 택시복지센터 건립공사에 착수했다.

 

이 센터는 연면적 526㎡ 필로티구조의 지상4층 규모로 휴게실, 수면실, 샤워실, 교육장, 회의실, 미터기검정코너 등을 갖출 계획이다.

 

▲ 처인구 유방동 택시복지센터 입면도  © 경기인터넷뉴스

 

사업비는 도비 7억5000만원, 시비 9억1000만원 등 총 16억6천만원이 투입된다.

 

그동안 주차면 부족과 접근성 등의 이유로 공유재산심의 등이 세차례 부결된 바 있으나 시는 주차면을 29면으로 늘리고 지난해 11월 실시설계용역에 착수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택시복지센터가 택시 운전자들의 근로 여건을 개선하고 종사자들이 화합할 수 있는 소통의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이용객이 줄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택시운전자 2170여명에게 1인당 60만원씩을 긴급생활안정자금으로 9월23부터 지급키로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