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112개 공약사업 중 72개 사업 완료. 64% 이행률

"공약은 시민과의 약속, 반드시 이행해야 할 것!"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15:08]

안양시, 112개 공약사업 중 72개 사업 완료. 64% 이행률

"공약은 시민과의 약속, 반드시 이행해야 할 것!"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0/07/31 [15:08]

[안양=김주린기자] “공약은 시민과의 약속의 상징입니다. 모든 공약사업을 반드시 이뤄낸다는 의지를 가지고 노력해주기 바랍니다.”

 

최대호 안양시장이 30일 민선7기 2년 공약사업 추진상황보고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이같이 주문했다.(사진 첨부)

 

최 시장은 아울러 민선7기 반환점을 돌았는데 그동안 시장을 믿고 잘 따라와 준 덕분에 공약추진에 소기의 성과를 거뒀다며 노고를 격려했다. 또 앞으로 2년 동안에도 나머지 공약들도 하나하나 성취해나가자고 당부했다.

 

▲ 최대호 안양시장  © 경기인터넷뉴스

 

안양시는 지난 5월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주관 민선7기 전국 기초단체장 공약이행 평가에서 최고수준에 해당하는 SA등급을 받은 바 있다.

 

이날 보고회는 시장과 부시장을 포함한 간부공무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그간의 공약추진 전반에 대해 잘된 점은 무엇이고 미진한 사항은 없는지 등을 짚어보면서 진행방향을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시는 현재까지 총 112개 공약 중 64%에 해당하는 72개 사업을 완료했거나 추진 중이다.

 

공약평가 SA등급은 매 분기 점검과 보고회 개최, 공약이행평가단 운영, 시민참여위원회를 통한 시민의견 수렴 등 민관합동의 철저한 관리와 자체평가에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공약의 주요 성과로는 시민사회단체와 분야별 전문가들로 구성된‘시민참여위원회’와 시민 정책제안 플랫폼인‘안양행복1번가’가 시민의 시정참여 및 소통하는 시정으로서의 면모를 이룬다.

 

또 출산가정 산후조리비 및 건강관리사 지원서비스와 24시간 어린이집과 돌봄센터 운영, 중고교 신입생 교복·체육복 비용 지원 등은‘가족의 삶을 책임지는 안양’의 좋은 사례가 되고 있다.

 

오는 2022년까지가 목표인 청년기업 백개 사 집중 육성은 안양을 젊은 도시로 이끄는 원동력이 될 것이며, 만안·동안 치매안심센터 개소는 치매가정 복지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시는 최대 현안사항으로 떠오른 GTX-C노선 인덕원 정차와 박달스마트밸리 추진을 공약‘고르게 발전하는 안양’분야로 행정력을 집중하는 중이다.

 

이밖에도 GS파워 주변 대기오염 측정기 설치, 학교숲 조성,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상시점검, 생태놀이터 조성, 공영주차장 확충 등도 계획대로 추진 중이다.

 

최 시장은 보고회 마무리 발언에서 논의된 공약사업을 연도별 로드맵을 마련하고 목표를 정해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부족한 분야의 원인 분석을 지시하며 공약의 완성도를 높일 것을 재차 주문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