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시민행복 특별시 구현’ 시정발전연구단 개편운영

4개 분과 전문가 구성, 협업을 통한 시정혁신 중추적 역할기대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7/09 [16:34]

구리시, ‘시민행복 특별시 구현’ 시정발전연구단 개편운영

4개 분과 전문가 구성, 협업을 통한 시정혁신 중추적 역할기대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0/07/09 [16:34]

[구리=송영한 기자]구리시(시장 안승남)는 부시장(조정아)을 단장으로‘구리시 시정발전연구단’(이하, 연구단)을 전면개편 운영한다.

 

시 공무원들로 구성된 연구단은‘행정혁신’,‘지역경제’,‘도시환경’,‘4차 산업’분과 등 4개 분과 26명의 브레인들로 해당 분야 경험 있는 전문가들이다. 

 

연구단은 시민과 공무원들이 제출한 제안들을 수시로 심사하고, 자체 정책제안을 발굴·평가하는 등 행정 제도 개선의 중추적 역할을 수행하는 한편, 시정 혁신을 위하여 분과별 연구, 온·오프라인상 우수사례 벤치마킹 등 시정 접목방안을 연구한다.

 

지난 6월 23일자로 개정된‘구리시 제안제도 운영조례’에서는 최초로 연구단원의 포상과 가산점 등 다양한 혜택을 마련하여 연구단 활성화에 계기를 마련하였으며, 연구단은 그동안 108건을 심사하여 총8건의 우수제안을 채택한 바 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13년 만에 개정된 구리시 제안제도 운영조례와 연구단의 개편을 통해 민선7기 시정혁신과 소통행정이 크게 발전할 것”으로 기대하면서, “시정발전연구단은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끊임없는 성찰과 혁신으로 시민을 위한 행정에 보답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구리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