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선자 최종윤, 이재명 지사에 감일지구 공공도서관 국비 지원 건의

김진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4/29 [20:09]

당선자 최종윤, 이재명 지사에 감일지구 공공도서관 국비 지원 건의

김진아 기자 | 입력 : 2020/04/29 [20:09]

  © 경기인터넷뉴스

 

[하남=경기인터넷뉴스] 최종윤 하남시 국회의원 당선자가 지난 28일 오후,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만나 감일지구에 공공도서관 건립비용 50억 원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로 지원해줄 것을 건의했다.

   (*)지역 간의 균형적 발전과 재정 격차를 줄이기 위해 정부가 별도로 지원하는 예산

 

최종윤 당선자가 지원을 요청한 감일지구 공공도서관 건립은 「하남 감일복합커뮤니티(2단계) 생활 SOC 복합화 사업」의 일부로, 이 계획에는 공공도서관 뿐만 아니라 국민체육센터, 생활문화센터 등의 시설이 계획되어 있다. 예정 위치는 감일지구 복합1용지(하남시 감이동 104-2)이며, 전체 부지면적 5,854㎡, 연면적 10,017㎡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 날, 최종윤 당선자는 이재명 도지사에게 “문화생활, 학습, 레저 등 급증하는 수요에 대해 문화․ 체육시설의 신축이 시급한 실정”이라며, “하남시 재정여건 상 공공도서관 건립에 대해서는 국비로 50억 원 지원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재명 도지사는 “당선을 축하드린다”며, “경기도와 하남시의 발전을 위해 건의해주신 내용에 대해 잘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하남 감일복합커뮤니티(2단계) 생활 SOC복합화 사업」이 완료된다면, 감일지구 개발로 인한 입주 예정 인구 3만 4천명과 하남시 서부권(감북, 초이, 위례) 주민 등 약 6만 여 명을 위한 문화․ 체육 공공서비스의 수요가 충족될 예정이다. 현재는 2020년 4월 생활SOC 복합화 사업 신청이 진행 중이며, 2021년 1월부터 실시설계 및 인·허가를 진행하고, 빠르면 2022년 5월 착공 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