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과천시, 중심상가지역 등 다중이용시설 밀집지역에 대한 집중방역 실시

김종천 과천시장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치 않고 최선 다할 것”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0/04/16 [15:06]

과천시, 중심상가지역 등 다중이용시설 밀집지역에 대한 집중방역 실시


[경기인터넷뉴스=김주린 기자] 과천시는 16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이용시설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과천시는 지난달 5일과 이달 1일 두 차례에 걸쳐 민·관·군 합동 방역을 실시한 바 있다.

16일에 진행된 집중 방역은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다중이용시설이 밀집된 별양동 및 중앙동 중심상가지역, 지하철 4호선 과천역과 정부과천청사역 등 27개소에 대해 진행됐으며 과천시 공무원과 방역업체 직원 30여명과 방역 차량 2대가 동원됐다.

방역인력은 방역복과 보안경 등을 착용하고 수동분무기로 건물 상가 내 출입구와 엘리베이터, 공중화장실, 계단, 등 다수의 이용객들이 접촉해 감염의 우려가 있는 공용공간 위주로 방역을 실시했다.

방역차량은 중앙공원 분수대 일대와 중심상가 주변 인도 등 야외 공간에 대한 방역을 실시했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과천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해 왔으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께서 안심하고 지역 상가 등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