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접선, 터널공사 완료..내년 5월 개통 '코앞으로'

김한정 의원 “발파 견뎌준 시민들께 감사..지역경제 활성화 견인할 것”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3/16 [15:25]

진접선, 터널공사 완료..내년 5월 개통 '코앞으로'

김한정 의원 “발파 견뎌준 시민들께 감사..지역경제 활성화 견인할 것”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0/03/16 [15:25]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지하철 4호선 진접선 개통의 최대 난제였던 2공구 터널 공사가 드디어 완료됐다.

 

김한정 국회의원(민주당, 남양주을)실은 16일, 지하철 4호선 진접선 2공구 터널공사가 완료됐으며 터널공사현장과 오남역 공사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를 격려했다고 밝혔다.(사진)

 



내년 5월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는 진접선은 지난 2014년 2월, 총 4개 공구로 분리하여 턴키방식으로 추진되어 1·3·4공구는 15년 6월 착공되었으나, 터널구간인 2공구는 난공사인 탓에 입찰업체가 없어 2회나 유찰을 거듭하다 2017년 3월에서야 계약자 선정이 완료됐다.

 

김한정 의원은 제20대 국회의원 당선자 시절부터 국토부 장관과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그리고 실무자 등과 대책 마련에 나선 결과, 진접선 개통지연 최소화를 위해 공법 변경(발파)을 결정했고, 마침내 20년 3월, 진접선 2공구 터널공사가 완료됐다.

 

지하철 4호선 진접선은 올해 9월까지 노반ㆍ궤도ㆍ시스템 공사를 완료하고 오는 10월부터 사전점검 및 시운전에 들어가 내년 5월에 개통될 예정이다.

 

현장을 찾은 김한정 의원은 진접선 2공구 터널 공사 시작구간부터 종료구간까지 직접 확인하고, 002역(오남읍 소재)을 찾아 관계자로부터 공정률을 보고받은 후, 현장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한정 의원은 “2공구의 공사기간 단축을 위해, 그동안 발파작업으로 인한 소음과 진동을 감내해주신 넉바위·영서마을 주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진접선 개통은 지역주민들이 서울로 향하는 교통혁명뿐 아니라, 서울에서 별내 카페거리와 왕숙천 그리고 광릉숲을 잇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향후, 진접선(4호선)과 별내선(8호선)의 차질 없는 개통과 지하철 4-8호선 연결사업의 조기착공(중앙역 신설 포함)하고 나아가 8호선을 별내면으로 연장하여 청학역 신설을 적극 추진 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진접선 2공구는 16일, 주요 굴착을 종료하고 보강공사 등 마무리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한정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