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경제인연합회, 코로나19 후원의 손길 ‘500만원 기탁’

감염증 지역사회 전파차단 및 취약계층 안전위해 특별기부금 전달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20/03/05 [19:43]

구리시경제인연합회, 코로나19 후원의 손길 ‘500만원 기탁’

감염증 지역사회 전파차단 및 취약계층 안전위해 특별기부금 전달

송영한 기자 | 입력 : 2020/03/05 [19:43]

 [구리=경기인터넷뉴스]구리시(시장 안승남)에서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한 전방위적인 노력들을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위기를 함께 극복하자는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있다.(사진)

 

구리시경제인연합회(회장 곽경국)는 4일 구리시청 복지회의실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 우려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취약계층의 방역물품 구입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지역주민과 가장 밀접한 구리시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상희)에 후원금 50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전달식에는 안승남 구리시장이 참석한 가운데 곽경국 회장은 지역주민과 가장 밀접한 구리시종합사회복지관에 특별기부금으로 마련된 성금 500만원을 전달됐다. 이상희 관장은“지원해 주신 성금은 후원자분들의 뜻에 따라 지역주민의 안전과 코로나 확산방지를 위해 꼭 필요한 곳에 사용 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구리시경제인연합회 기탁금은 특별기부금으로 코로나19 피해방지를 위한 범사회적 총력대응 노력에 일조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했다. 당초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방역물품인 마스크 구입을 계획하였으나 시중에서 마스크 대란으로 구입이 어려워 불가피하게 코로나19 극복의 마음을 담아 성금으로 동참하게 됐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우리는 어렵고 힘든 시기마다 함께 고통을 분담하고 슬기롭게 위기를 잘 극복해 왔다”며“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지역사회에서 위기극복을 위해 도움을 주시는 분들의 마음에 깊이 감사드리고, 이 기운으로 800여 공직자들과 민간기관과 단체, 구리시민 모두가 함께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이겨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경제인연합회는 코로나19 여파로 경기침체의 직격탄을 맞은 소상공인들과의 고통분담을 위해‘구리 착한임대인 운동’에도 적극 동참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구리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