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하남] 이현재의원 의정보고대회, 성황리 개최

“의정활동 원동력은 하남시민의 성원과 질책 덕분...하남 지하철시대, 직접 마무리 짓겠다”

김진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1/06 [10:14]

[경기 하남] 이현재의원 의정보고대회, 성황리 개최

“의정활동 원동력은 하남시민의 성원과 질책 덕분...하남 지하철시대, 직접 마무리 짓겠다”

김진아 기자 | 입력 : 2020/01/06 [10:14]

  © 경기인터넷뉴스

 

[하남=경기인터넷뉴스] 이현재 의원(자유한국당, 경기 하남)의 의정보고대회가 지난 4일 하남문화예술회관 검단홀에서 하남시민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현재 의원은 인사말에서 “개인적인 일로 심려 끼쳐드려 대단히 송구하다”며 “지난 8년의 의정활동 기간 동안 시민 한분 한분의 목소리를 법으로 생각하고, 오직 하남 발전과 하남 시민의 행복을 위한 의정활동을 해왔다”면서 “유감스럽게도 집단민원을 조정하는 과정에서 오해가 생겨 재판이 진행 중이나 잘 대처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진 의정활동 보고를 통해 “지하철 5호선 하남연장은 총 3,972억 원의 국비 예산 전액 확보로 1단계 미사~풍산 구간은 금년 상반기, 2단계 하남검단산역까지 전 구간은 금년 말 개통 예정으로 하남지하철 시대가 눈앞에 왔다”면서 “2009년 서명으로 시작된 지하철 5호선 하남선 선로에 열차가 투입된 순간 너무 감격해 열차에 뽀뽀를 했다”면서 5호선에 대한 남다른 애착을 드러냈다.

 

또한 ▲9호선은 절차를 거쳐 연내 강일 구간 및 미사 구간 결정 예정, ▲위례신사선 하남연장, ▲3호선 신덕풍역(가칭) 추가 신설, ▲GTX-D노선 하남연장 등 그간의 추진 상황을 보고하며, “하남 지하철을 시작한 이현재가 하남 지하철 시대를 완성 시켜 나가겠다”며 지하철 연장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양평도로 상산곡IC 서울방향 진출입로 신설을 포함된 용역 추진 중, ▲고골IC 일대 지하화 요청, ▲제2팔당대교 ’20년 봄 본격 착공, ▲중부고속도로 만남의 광장 인근 저소음 포장 완료 및 상행선 방음벽 추가 설치 등 국회 국토교통위원으로서 주요 도로 신설과 교통망 확보를 위해 노력해왔다고 설명했다.

 

또한 미사강변도시 주출입구인 「선동IC에 수석대교 설치 반대」를 강조하며 강변북로 확장, 강동대교 또는 서울~세종 고속도로 확장 등 주민 제시안을 수용할 것을 중앙 정부에 수차례 요청했으며 남양주 시장에게도 현장점검을 통해 설명했다고 밝혔다. 위례신도시는 성남골프장과 관련하여 국방부차관, LH사장 등 에게 골프장 부지에 주택단지 조성 개발 반대의 뜻을 지속적으로 전달했고, 특화시설인 성곽·휴먼링 등 조속 보완을 요청했다고 보고했다.

 

감일 신도시의 경우 “감일 초등학교 현장점검을 통한 안전시설확충 및 하자보수 완료, A4 주거환경 개선 현장점검 등을 통해 더 나은 생활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으며 “작년 12월 하남교육지원센터 개소, 교육부총리와 경기도교육감에게 과밀학급 해소를 위한 학교 신설을 지속 요청하는 등 ‧아이들이 안전하고 공부하기 좋은 도시 하남」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교산 신도시' 추진과 관련해 “국토부 장·차관, LH사장, 문화재청장 등에게 주민들에 대한 정당보상, 이주대책, 산업용지 마련, 문화재 보존 등의 대책을 마련할 것을 수차례 촉구하고, 주민대책위원회와 국토부간 지속적인 간담회 개최를 주선하는 등 국회에서 문제를 제기하고 대책 마련을 촉구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하남의 5철시대와 함께 일자리 창출, 교육환경 개선 등 원도심과 미사·위례·감일신도시 균형발전으로 수도권 최고의 도시 하남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해 뛰겠다”고 의정활동계획을 밝혔다.

 

이날 의정보고대회에는 1천여 명의 시민 외에도 주광덕 국회의원(냠양주 병, 재선), 송석준 경기도당 위원장(이천), 김성원 국회의원(동두천시·연천군) 이 참여해 이의원을 지원 사격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