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제21대 총선 엄정 중립의지 천명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12/26 [09:44]

남양주시, 제21대 총선 엄정 중립의지 천명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12/26 [09:44]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내년 4.15일 시행되는'제21대 국회의원 선거'가 100여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공무원의 정치적 중립의무 준수를 통하여 선거개입을 사전에 방지하고 공정한 선거사무추진을 위한 본격적인 공명선거업무에 돌입했다.

 

시는 소속 기관 및 부서에 “공무원의 선거중립 의무 및 선거관여 금지” 등에 대한 안내공문을 통해 혹시 있을 수 있는 공무원의 정치적 중립의무 위반을 사전에 방지하고자, 소속 공무원에 대한 교육 강화는 물론 공직선거법 위반행위가 발생할 경우 선거관리위원회에 고발 등 강력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는 최근 지역현안으로 논란이 됐던 공무원의 정치적 중립의무와 관련하여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한 치의 오해가 없도록 하고자 하는 것이다.

 

한편, 공직선거법 제9조 및 제85조에는 선거에 있어서 공무원의 중립의무와 선거관여행위를 금지하고 있으며, 위반시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돼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양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