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겨울철 대설대비 대책회의 실시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12/06 [16:14]

김포시, 겨울철 대설대비 대책회의 실시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12/06 [16:14]
    겨울철 대설대비 대책회의 실시

[경기인터넷뉴스] 김포시는 겨울철 대설로 인한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위기상황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지난 5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 대설대비 대책회의를 실시했다.

이날 대책회의에는 겨울철 대설대비와 관련해 안전총괄과 등 시 관계부서와, 김포경찰서 김포소방서 한전 등 유관기관과 재해복구 민간단체인 김포시자율방재단이 참석했다.

전종익 교통국장의 주재로 진행된 이날 회의에서는 상시, 사전대비, 비상 1·2·3단계 등 5단계의 선제적 상황근무체계 수립과 사람중심의 대설 대응체계 구축, 제설작업 사전대비 및 효율적인 현장대응, 농림시설 및 농작물 등 시설 응급복구 대책, 재난구호 및 구호실무반 구성·운영, 폭설시 대체교통수단 확보 및 노선 지연, 우회·운행불가 시 교통정보 표출 등 교통대책에 대해 논의됐다.

시는 최근 기후변화의 증가로 대설 예측의 불확실성에 대비하기 위해 스마토피아의 재난영상정보를 활용해 대설 상황을 파악해 신속히 대응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전종익 교통국장은 회의에서 “제설대비 관계부서와 유관기관, 재해관련 민간단체 등이 서로 협업을 충실히 하고 겨울철 대설 재해업무에 철저를 기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보호에 총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