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署 히트상품 장수의자..배려의자로 진화

'임산부 등 사회적 약자위해..2개소에서 시범운영 중'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10/22 [22:35]

남양주署 히트상품 장수의자..배려의자로 진화

'임산부 등 사회적 약자위해..2개소에서 시범운영 중'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10/22 [22:35]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남양주경찰서(서장 이성재)는, 임산부, 노인, 장애인 등 거동이 불편한 사회적 약자를 위한 ‘배려의자’를 남양주시 관내 2개소에서 시범운영한다.(사진)

 

‘배려의자’는 교통약자의 보행자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개발된 '장수의자'가 전국 80여개 지자체에서 다양한 쓰임새로 활용되고 있는 것에서 재착안했다.  

 

▲임산부가 배려의자에서 쉬고 있는 모습     ©경기인터넷뉴스

 
배려의자’의 설치 장소 선정과 관련하여 ▲버스·지하철 등 대중교통이 다니지 않는 길 ▲급경사 구역에서 노약자의 신체에 피로감을 느끼는 지점 ▲지역주민과 지역경찰 의견 수렴 등의 과정을 거치는 다각적인 검토를 통해 진행 다.


금곡동 남양주시청 방면과 금곡역 방면 언덕 2개소 설치를 시작으로 시범설치 후 주민 반응을 고려하여 추가 설치여부를 판단할 계획이다.
  
특히 ‘배려의자’는 부피축소 및 보행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유압쇼바를 장착하여 분홍색 접이식으로 제작되었으며, 사용자의 부상방지를 위해 의자 모서리를 둥글게 처리하는 등 보행자와 사용자의 안전과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이성재 남양주경찰서장은“장수의자와 배려의자 설치 등의 활동으로 사회적약자를 보호하고 배려하는 진심이 주민들에게 전해져 체감안전도 향상을 높이는 견인차 역할을 해주기를 기대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