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복봉사단ㆍ서울로미래로보건행정위,구리시에 자동심장충격기 기증

응급 상황 시 신속한 대처로 시민 생명 보호 도움 기대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9/20 [10:02]

축복봉사단ㆍ서울로미래로보건행정위,구리시에 자동심장충격기 기증

응급 상황 시 신속한 대처로 시민 생명 보호 도움 기대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9/20 [10:02]


[구리=경기인터넷뉴스] 구리시의 대표적인 자원봉사단체인 대한민국축복봉사단과 서울로미래로보건행정위원회은 지난 19일 구리시를 방문하여 230만원 상당의 자동심장충격기 1대를 기증했다.(사진)

이날 기증은 응급 상황 시 신속한 대처로 시민들의 생명을 보호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두 봉사단체가 계획한 것으로 지난 6월 구리시 보훈·향군단체에 이어 두 번째 기증이다.

 

이날 기증식은 안승남 구리시장을 비롯하여 김보미 축복봉사단 김보미 단장, 조영랑 서울로미래로 위원장 및 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후원사업체는 (주)중앙토건(대표 이광종)ㆍ(주)케이제이이노베이션(대표 정만교) 등이다.
 

    구리시와 봉사단체의 자동심장충격기 후원 기증식


 안승남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오늘 자원봉사단체의 자동심장충격기 기증을 통해 심 정지 환자 발생 시 신속하고 적절한 현장 응급처치로 시민의 건강과 생명을 보호하는 데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역 주민의 생명 보호를 통한 안전 도시 기반 조성에 도움을 주신 두 단체 모든 분들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번에 기증된 자동심장충격기는 심장 박동이 멈춘 급성 심 정지 환자의 가슴에 패드를 부착하면 자동으로 환자 상태를 분석한 후 필요에 따라 전기 충격을 가해 심장박동을 정상으로 돌아오게 하는 의료기기이다. 구리시는 이 기기를 장애인 근로복지센터에 설치할 예정이다.

한편, 축복봉사단은 구리시보건소 취약 계층 방문 보건 대상자인 독거노인 15가구와 1대 1 매칭을 통해 독거노인들에게 필요한 생필품과 정서적인 지원을 해 주는 등 많은 어려운 이웃들에게 봉사와 후원을 하고 있는 구리시의 대표적인 비영리봉사단체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