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대중교통개선을 위한 시민과의 약속캠페인'시즌-3'

잠실광역환승센터를 찾아 대중교통개선계획 등 홍보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9/09 [22:41]

조광한 남양주시장, 대중교통개선을 위한 시민과의 약속캠페인'시즌-3'

잠실광역환승센터를 찾아 대중교통개선계획 등 홍보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9/09 [22:41]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 평소 ‘교통은 복지다’라는 지론을 펴고 있는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9일 저녁 박신환 부시장 등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잠실광역환승센터을 방문하여 ‘대중교통개선을 위한 시민과의 약속 캠페인’행사를 가졌다. (사진)
 
이번 행사는 지난 3월22일과 5월31일 이후 세 번째로, 조 시장은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1시간 동안 잠실광역환승센터에서 남양주시 방면 버스 이용시민들에게 홍보물을 전달하며 불편사항이나 건의사항을 듣고 대화를 나눴다.

 

 

이날 조 시장은 관계공무원들과 함께 "출․퇴근 고통 개선하겠습니다. 출퇴근불편 마음이 아프다"라는 어깨띠를 하고 버스를 기다리는 시민들에게 다가가 “안녕하세요! 남양주시장입니다. 남양주 교통대책입니다.”라고 친근하게 인사하고 홍보물을 전달했다.

 

전달한 홍보물은 지난 8.21예타 통과로 사업 추진이 확정된 GTX-B노선과 전접선-별내선 단절구간 연결, 경춘선-분당선 직결, 9호선 연장 추진, 3기신도시 교통대책, 수석대교 건설, 버스 환승센터 건립, 금곡 환승시실 중심 땡큐버스 운영, 광역버스 노선 확충 등의 내용이 담긴 ‘남양주 교통 완전정복’이라는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카드뉴스형태로 제작됐다.

 

이날 홍보물을 받고 일부 시민들은 귀찮아하는 기색도 있었지만, 내용이 이해하기 쉽고 향후 남양주시의 교통대책이 포함되어 있어 관심을 갖고 읽어보는 사람들이 많았다.

 

또한, 일부 시민들은 직접 조 시장을 찾아와 대중교통 이용에 대한 불편사항 등을 얘기하고 해결을 건의했으며, 면담할 시간이 없는 사람들은 간단한 메모장에 ‘출퇴근 배차시간이 길어 불편하다’, ‘남양주에 사는 청년인데 교통비가 너무 비싸다. 버스요금이 오를 예정이라고 하는데 교통비 지원제도를 도입해야한다’는 의견과 ‘일산에서 30년 살다가 남양주 다산으로 이사 왔는데 일산보다 버스기사들이 안전운전하고 친절하여 편안하게 이용하고 있다. 처음 이사 왔을 때는 버스노선이 미흡했는데 많이 개선되었다. 지금보다 더 많이 교통에 신경써주시고 심야운행 등 시민들 니즈에 맞는 다양한 노선을 만들어 주었으면 좋겠다’등의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했다.

 

시는 이번 캠페인에서 제시된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들을 정리하여 향후 대중교통 개선 시 적극 검토하여 반영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캠페인에는 허상준 KD운송그룹사장과 임직원들이 함께 했으며, 시는 비가오지 않을 경우 10일에도 서울 노원구 당고개역 버스정류장에서 똑같은 캠페인을 개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북부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35' and wdate > 1566014322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