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형 미세먼지 관리 대책’ 만든다

'수원시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6:12]

‘수원형 미세먼지 관리 대책’ 만든다

'수원시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7/11 [16:12]
    11일 수원시청에서 열린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에서 관계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

[경기인터넷뉴스] 수원시가 분야별 미세먼지 배출 원인과 시민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해 지역 특성을 반영한 미세먼지 관리 대책을 마련한다.

수원시는 11일 시청 상황실에서 ‘미세먼지 관리 종합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열고, 종합계획 수립에 나섰다. 수원시정연구원과 ㈜나인에코가 용역을 수행한다. 용역기간은 2020년 9월까지다.

용역과제는 수원시 미세먼지 배출원 전수조사 내·외부 미세먼지 발생원인 분석 분야별 특성에 따른 미세먼지 농도 분석 미세먼지 발생량 개선목표 설정 시민 건강보호 대책 마련 저감 대책별 경제성 분석 등이다.

이번 용역으로 집단 급식소, 소규모 대기오염배출시설 등 그동안 미세먼지 배출원 산정에 반영되지 않았던 곳을 전수조사해 미세먼지 발생량 측정 정확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 토지·인구·주거형태·산업 등 다양한 특성에 따른 미세먼지 농도를 분석하고, 내·외부 발생 원인을 반영한 ‘대기질 모델’을 만든다. 대기질 모델은 미세먼지 저감 대책별 효과 분석에 활용한다. 영유아, 노약자 등 미세먼지 취약계층 이용도가 높은 시설을 분석해 계층별 맞춤형 건강보호 대책도 마련한다.

아울러 용역 결과와 설문조사, 토론회 등으로 수렴한 시민·전문가 의견을 반영해 ‘수원형 미세먼지 관리 종합대책 장·단기 로드맵’을 수립할 계획이다.

이날 착수보고회에는 김교원 수원시 환경국장, 황경희 수원시의원, 장영기 수원대 교수, 김동영 경기연구원 박사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김교원 환경국장은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건강보호를 위한 모든 방안을 강구해 미세먼지에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이번 용역으로 미세먼지 배출원에 대한 관리체계를 전문화하고, 실현 가능한 대응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