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2020년 재난대응 사업보고회’ 개최

호스릴 소화전 23곳 설치, 응급의료소 운영을 위한 전용차량 구입, 실시간 재난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 등 추진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7/10 [15:06]

과천시, ‘2020년 재난대응 사업보고회’ 개최

호스릴 소화전 23곳 설치, 응급의료소 운영을 위한 전용차량 구입, 실시간 재난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 등 추진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7/10 [15:06]
    과천시, ‘2020년 재난대응 사업보고회’ 개최

[경기인터넷뉴스] 과천시는 지난 9일 시청 시장실에서 ‘2020년 과천시 재난대응 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 보고회에는 김종천 과천시장과 시 안전 담당자 및 소방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과천시는 내년도 재난대응 사업으로 호스릴 소화전 설치 응급의료소 전용차량 구입 실시간 재난 정보공유 시스템 구축 등을 중점 추진하며, 이들 사업에 필요한 사업비를 내년도 예산에 반영하기로 했다.

호스릴 소화전은 주민들이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상식 소화전과 소방호스를 상시 연결해 놓은 장치로 화재발생시 소방차가 도착하기 전에 화재를 진화할 수 있는 소방시설이다. 소방차 진입이 곤란한 지역에서 화재가 발생한 경우, 신속하게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다. 과천시는 주택가, 골목길 등 23개소에 호스릴 소화전을 설치할 예정이다.

재난 현장 응급의료소 설치를 위한 물품을 상비해놓는 전용차량 구입도 추진한다. 응급의료 전용차량에는 응급의료소를 설치하기 위한 천막 등과 장비, 구조 및 응급처지 등에 필요한 의약품 등이 상비돼 있어 보다 신속하게 응급의료소를 설치할 수 있다.

재난현장에서 동원되는 인적, 물적 자원의 효율적인 운영 및 신속하고 정확한 사상자 정보공유 등을 위해 시청 상황실과 과천소방서 간 네크워크를 구축하는 재난현장 실시간 정보공유 시스템도 구축한다.

더불어, 화재 등 재난발생 시 긴급대피를 위해 마련된 경량칸막이 및 대피 공간을 제대로 확보하지 않은 사례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김종천 과천시장은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처와 대응으로 시민의 안전을 꼼꼼하게 지켜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