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치매 통합지원 네트워크 전략 포럼 개최

치매 관련 사회적 지원자원을 연계하는 치매통합지원센터를 신설해 가정과 사회를 안심시키는 시스템 구축키로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6/19 [16:59]

성남시, 치매 통합지원 네트워크 전략 포럼 개최

치매 관련 사회적 지원자원을 연계하는 치매통합지원센터를 신설해 가정과 사회를 안심시키는 시스템 구축키로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6/19 [16:59]
    성남시

[경기인터넷뉴스] 성남시는 오는 21일 오후 2시 성남시청 한누리실에서 ‘성남형 치매통합지원 네트워크 전략’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고령사회로 진입한 현실에서 중요한 사회적 이슈가 되고 있는 ‘치매’문제에 대해 지역에 산재한 다양한 사회적 자원을 연결하는 네트워크를 구성하고 치매의 발굴, 치유, 보호, 사례관리 및 예방을 위한 치매통합지원센터 신설 운영으로 노인성 치매문제에 대처하고자 하는 취지로 열린다.

이날 포럼에서는 보건복지부 치매정책과장이 ‘국가치매관리 정책 및 방향’을, 성남시 중원구치매안심센터장이 ‘성남형 공공 치매올케어 모델’을 주제로 발표하며, 종합토론은 성남시장, 대한치매학회장, 중앙치매센터장, 가천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성남고령친화종합체험관부관장이 참여해 상호토론과 참석자와의 질문답변으로 진행된다.

치매는 한 개인의 문제나 가족만의 걱정거리를 넘어 사회가 해결해야할 과제로 부상하였으며, 현 정부의 중요한 국정과제가 되어 국가의 치매관리 정책대상이 되고 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시는 이러한 국가적 노력에 부응해, 성남시 실정에 맞게 가정과 사회가 치매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라면서 “이번 포럼 개최를 계기로 ‘성남형 치매통합지원센터’를 신설 운영함으로써 지역사회 다양한 분야의 치매지원 자원을 조사하고 치매 커뮤니티 케어를 위한 서비스 인프라를 찾아 치매 관련 고령친화문화 모델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