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과천,고양,하남,부천시 등 3기 신도시 5개 단체장 ‘공동대응 위한 교류 모임’ 정례화하기로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6/05 [16:21]

남양주,과천,고양,하남,부천시 등 3기 신도시 5개 단체장 ‘공동대응 위한 교류 모임’ 정례화하기로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6/05 [16:21]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조광한 남양주시장 등 제3기 신도시 입지 5개 시장들이 신도시 성공을 위해 손을 잡았다.
 
지난 4일 여의도에서 조광한 남양주시장을 비롯, 이재준 고양시장, 장덕천 부천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김종천 과천시장 등 5개 지자체장(이하 신도시 지자체 협의체)들은 3기 신도시는 서민주거 안정과 서울중심의 단핵구조인 수도권을 다핵구조로 바꾸어 수도권 경쟁력을 키울 수 있다는데 의견을 같이하고 정기적으로 모임을 갖기로 했다.

 

 왼쪽부터 김상호 하남시장, 장덕천 부천시장, 조광한 남양주시장, 이재준 고양시장, 김종천 과천시장
 


 또한, 신도시 개발과정에서 상호 정보를 교류․지원하고, 교통대책과 일자리를 통한 기존 도시와의 상생발전 및 교통편익이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계획수립에 먼저 큰 원칙을 정하고 정부와 협의키로 했다.
 
이날 정한 큰 원칙으로는 ‘제3기 신도시는 기존도시개발과 차별화된 선교통 후입주 원칙 준수’와 ‘개발계획은 지역특성이 반영될 수 있도록 사전에 지자체 의견수렴’, ‘신도시 개발로 발생되는 개발이익은 주변 기존 신도시 및 원도심과 상생할 수 있는 방안 강구’등이다.
 
한편, 신도시 지자체 협의체는 매월 1회 정기모임을 원칙으로 하고, 실무적인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지자체, 지방도시공사 실무자로 하는 실무협의체도 운영키로 했다. 
 
또한 필요시에는 중앙정부관계자, 관련분야 전문가를 초청하여 의견을 듣기로 했다. 차기 모임은 오는 7월 1일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