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배워서 남 주나? " 복지공부 삼매경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6/03 [13:38]

조광한 남양주시장, "배워서 남 주나? " 복지공부 삼매경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6/03 [13:38]


[경기인터넷뉴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지난 3월부터 월 2~3회에 걸쳐 남양주시 복지를 분야별로 세심히 들여다보며 복지를 공부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

지난 3월 사회복지용어를 시작으로 사회보장제도의 내용과 복지전달체계까지를 살폈고 4월부터는 사회복지시설과 분야별 사회복지 종사자의 현황 및 처우를 집중적으로 다루어보고 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지난 3월부터 월 2~3회에 걸쳐 남양주시 복지를 분야별로 세심히 들여다보며 복지를 공부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


조광한 시장은 복지를 공부하는 시간 중에 “영유아는 소통약자, 청소년은 교통약자, 장애인은 이동약자이며 어르신은 경제적약자이다.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는 복지의 최우선 과제이며 양질의 인프라를 제공하는 것이 최고의 복지”라며, 남양주시민의 복지를 위해 공직자가 가져야 할 기본정신을 강조했다.

남양주시는 지난 5월 사회적 약자에 대한 배려와 인프라 복지의 내용을 담은 ‘시민통합 복지비전’을 수립해 추진해오고 있으며, 오는 12일에는 복지를 공부하다 제8차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남양주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