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트렌드 장착 남양주시 공공도서관, 道 기관표창 받아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6/01 [19:49]

뉴트렌드 장착 남양주시 공공도서관, 道 기관표창 받아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6/01 [19:49]

 [남양주=경기인터넷뉴스]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도서관의 트렌드 변화를 이끌며 독서문화 확산에 탁월성을 인정받아 지난 1일 경기평화광장에서 개최된 ‘2019 경기 다독다독 축제’에서 경기도지사 기관표창을 수상했다.(사진)

 

남양주시는 현재 12개 공공도서관과 107개의 작은도서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중장기 독서진흥계획을 토대로 다양한 연령대의 시민이 일상생활에서 맞춤형 독서를 경험하는 ‘길 위의 인문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여 ‘책 읽는 도시, 남양주’를 만들어 가고 있는 점에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남양주시 공공도서관은 책과 문화, 시민들의 소통이 있는 복합커뮤니티공간으로 진화하고 있다. 시는 오는 12월 중 연면적 12,800㎡ 규모의 정약용도서관 개관을 앞두고 있으며, 카페형 도서관으로 리모델링 중인 연면적 6,638㎡ 규모의 별빛도서관을 시작으로 모든 도서관을 순차적으로 리모델링할 계획이다.

 

조광한 시장은 “도서관은 기존 열람실 기능에서 벗어나 사회 트렌드에 맞는 살아있는 도서관이 되어야 한다.”며, “내 집 거실과 같이 편안하게 휴식하며 다양한 아이디어와 정보를 나누고 지식을 창출하는 생산적인 생활밀착형 공간으로 만들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