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2020년 예산 편성에 주민참여 확대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5/21 [10:02]

군포시, 2020년 예산 편성에 주민참여 확대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5/21 [10:02]


[군포=경기인터넷뉴스] 군포시가 2020년도 예산 편성 과정에의 지역주민 참여 영역을 확대하고, 주민참여예산 사업의 활성화와 실효성 향상을 위한 새로운 참여 방법을 시범적으로 도입했다.

시는 내년도 예산 편성을 앞두고 지난 20일부터 오는 7월 19일까지 ‘주민참여예산 대상 사업 공모’를 진행한다. 주민들이 필요로 하다고 직접 제안하는 사업을 심의·선정, 2020년 본예산 안에 관련 사업비를 배정하기 위함이다.

이와 관련 시는 올해부터 사업 제안자가 주민참여예산제 대상 사업 선정 심의를 위한 현장실사 등에 참여해 충분한 제안 의도를 설명할 기회를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제안 사업이 내년도 예산에 반영되면, 사업 제안자가 시행 과정까지 확인할 수 있도록 제도 운용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더불어 시는 동 주민센터 주관으로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지역회의를 개최, 각 현장에서 자치 활성화 등에 필요한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자체 사업을 진행할 수 있는 방안도 도입했다.

지역의 현황을 잘 알고 관련 제도와 행정에 대한 이해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각 동의 주민참여예산위원회 위원들이 일반 주민들은 생각하지 못한 사업, 제안서 작성에 어려움을 겪어 요구하지 못하는 사업이 없는지 살펴 보완하도록 장려하는 것이 목적이다.

또 시는 이번에 청소년의 시각에서 교육 분야 발전 및 도시 현안 사항 해결이 이뤄질 수 있는 길도 마련했다.

주민참여예산의 참여 주체를 청소년까지 확장하고, 지역 내 각종 청소년 위원회 및 자치조직 등을 통해 청소년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수렴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6월 중 청소년 눈높이에 맞게 찾아가는 주민참여예산학교를 운영한 후 지역 청소년들로부터 제안 및 의견을 접수할 예정이다.

한대희 군포시장은 “주민참여예산제 운영의 실효성 향상을 통해 시민의 시정 참여 확대 및 협치 행정을 강화하려 한다”며 “지속해서 관련 제도를 개선해 쌍방향 소통 행정, 시민이 주도적으로 도시 발전을 이끄는 행정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2020년도 주민참여예산 대상 사업 공모와 관련 더 자세한 정보는 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홍보기획과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