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교통소외지역 맞춤형 버스 81번 개통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0:13]

연천군,교통소외지역 맞춤형 버스 81번 개통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9/05/10 [10:13]


[연천=경기인터넷뉴스] 교통소외지역 해소를 위한 경기도 교통소외지역 맞춤형버스 81번 노선이 오는 13일 6시 30분 전곡을 출발하는 것을 시작으로 전격 개통한다.

이번 맞춤형버스는 미산 서부권역 주민들을 전곡시가지와 신속하게 연결하는 81번과 웃양원리, 장탄1리, 장탄2리 등 거주민들의 출퇴근과 생활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81-1 ~ 3번 버스가 2~3회 추가 편성됐다.
 

    맞춤형버스 81번 신설 노선도


 특히, 81번은 전곡에서 출발해 연천군보건의료원, 황지교차로를 거쳐 신설된 37번 국도를 이용해 동이리, 마전리, 삼화리, 봉화촌 2대대까지 일 8회 운행하며, 동이리 종점 기준 기존 58번 계열의 버스를 이용할 때 보다 13분 가량 신속하게 전곡시내에 도착할 수 있다.

또한, 군장병 평일외출제도를 활용하는 군장병의 출타 및 복귀시간과 버스운행시간을 연계해 운행함으로써 군장병들에게 맞춤형 교통수단으로 환영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81-1번은 생활, 퇴근노선으로 전곡에서 출발해 고능리, 양원리를 거쳐 웃양원리까지 운행한다. 전곡기준 12시 40분, 오후 7시 20분 일 2회 운행한다.

81-2, 3번은 출근, 생활, 퇴근시간대 주민편의를 위한 노선으로 전곡에서 출발해 81-2번은 전곡과 장탄1리를 일2회, 81-3번은 전곡과 장탄2리를 일3회 직접 연결해, 직장인, 학생, 군장병의 출퇴근이 한결 수월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연천군 관계자는 이번 노선개통으로 그동안 소외되었던 미산 서부권역 주민들이 신속하게 생활중심지로 연계할 수 있게 되어 생활 편의 증진과 지역경제 활성화 등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교통소외지역 이동권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