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20억 원 투입해 '에너지자립선도사업’ 참여기관 공모

신재생에너지 및 에너지 절감으로 ‘에너지자립지구 조성’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4/23 [09:44]

道, 20억 원 투입해 '에너지자립선도사업’ 참여기관 공모

신재생에너지 및 에너지 절감으로 ‘에너지자립지구 조성’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4/23 [09:44]

 [경기도=경기인터넷뉴스]경기도는 ‘2019년 경기도 에너지 자립선도사업’에 참여할 개인, 공공기관 및 민간법인, 시‧군 등을 다음달 22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경기도 에너지자립선도사업’은 지역 자체적으로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발전 설비를 설치하고, 발전을 통해 발생되는 이익을 지역사회에 공헌하도록 함으로써 도내 곳곳에 ‘에너지 자립지구’를 조성하기 위해 경기도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올해 총 사업비는 20억 원이다.

 

사업대상으로 선정되는 개인 및 단체, 시‧군 등은 신재생에너지 발전시설, 에너지 고효율설비, 에너지절감 설치 등에 소요되는 사업비를 최대 50%(1개 사업당 최대 5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개인, 공공기관, 민간법인, 시‧군 등으로 컨소시엄 형태로도 참여할 수 있다.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22일까지로 경기도청 홈페이지(https://www.gg.go.kr/) 고시 공고란에서 ‘에너지자립’을 검색해 신청서 및 필수서류를 확인‧작성한 뒤 관할 시·군청 에너지 담당부서에 접수하면 된다.

 

도는 1차 서류 검토와 2차 심의위원회 심사 등을 거쳐 사업 신청 대상자의 역량, 성과, 시군 재정자립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뒤 최종 사업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역량평가와 성과평가를 합산해 총 100점 만점으로 평가를 진행하며, ▲주민참여형 도민발전소 조성 추진 (10점) ▲도심공원 신재생에너지 발전시설과 신산업 융합 설치 (10점) ▲사회적기업 (5점) 등에 대해서는 가점을 부여해 총 130점 만점으로 평가가 진행된다.

 

도는 오는 6월 중 사업대상자 선정을 마무리한 뒤 7월 이후 사업을 본격 추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경기도 기후에너지정책과 관계자는 “에너지자립선도사업은 시군과 지역주민, 기업이 함께 참여해 에너지 자립기구를 조성하고 분산형 에너지를 체계를 만들어 나가는 정책”이라며 “에너지 자립에 대한 사명감과 역량을 두루 갖춘 단체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지난 2016년 ‘경기도 에너지자립선도사업’을 시작하여, 총 47개 사업을 선정해 총 사업비 310억 원 중 104억 원을 지원했다.

 

이를 통해 도는 3천300여 세대가 사용할 수 있는 9.7㎿의 에너지 자립시설 확충 효과를 얻는 성과를 거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