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상․하수도 공기업, 인권경영 선포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4/19 [18:00]

군포시, 상․하수도 공기업, 인권경영 선포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4/19 [18:00]

[군포=경기인터넷뉴스] 군포시(시장 한대희)의 상․하수도 공기업이 ‘인권경영’ 실천을 선언했다.

 

19일 군포시수도녹지사업소(이하 사업소)는 ‘상․하수도 공기업 인권경영 선포식’을 개최하고, 경영활동 과정에서 발생하는 고충과 인권침해 등의 예방책 마련 및 신고․처리를 위한 체계 완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 군포시 수도 공기업 인권경영 선포식     © 경기인터넷뉴스


인권경영 선포는 국가인권위원회의 권고에 의한 것으로, 이번 선포식을 위해 사업소는 지난해 11월부터 업무 전담팀을 지정해 조직을 정비하는 등 관련 절차를 추진해왔다.

 

유종훈 수도녹지사업소장은 “오는 5월 중에는 구체적인 인권경영 실행지침을 제정․전파하고, 6월과 11월에는 전 직원 대상 인권교육 등을 시행할 계획”이라며 “인권경영이 상․하수도 업무분야 전반과 민간협력사 전체로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를 위해 사업소는 자체적으로 인권경영위원회를 구성․운영하고, 주요 사업의 경우 인권영향평가를 시행하며, 인권침해 피해를 구제하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는 등의 노력을 점증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또 업무 현장 전체에서 민선 7기 시정운영 기본 원칙인 ‘시민 우선 사람 중심’을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반부패․투명경영 환경도 강화하기 위해 지속해서 경영환경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