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재 국회의원, 3기 신도시 주민 청원 전달 주선

김주린 기자 | 기사입력 2019/04/10 [17:13]

이현재 국회의원, 3기 신도시 주민 청원 전달 주선

김주린 기자 | 입력 : 2019/04/10 [17:13]

[국회=경기인터넷뉴스] 이현재 의원(자유한국당, 경기 하남, 국회 국토교통위원)의 주선으로 10일 국회에서 제3기 신도시 하남교산 공공주택지구 주민대책위원회 석철호 위원장등 대책위가 작성한 ‘제3기 신도시 개발사업 백지화 청원’을 박순자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 홍철호 청원심사 소위원회 위원장에게 차례로 전달했다.

 

이현재 의원은 작년 12월 19일 하남 교산 신도시가 발표된 후, 지역주민의 의견을 지속적으로 수렴해 국토부에 주민의견을 전달했으며 최근에는 교산신도시 대책위와 국토부 담당자와의 정기적인 협의체를 구성, 어제(4.10) 1차회의를 개최한 바 있다.

 

▲ 이현재 국회의원, 3기 신도시 주민 청원 전달 주선     ©경기인터넷뉴스

 

이현재 의원은 박순자 위원장에게 “3기 신도시 지정으로 많은 주민들이 고향을 떠나야하는 안타까운 상황이니 청원을 잘 검토해 대책위의 뜻이 반영 될 수 있도록 살펴달라”고 강조했다.

 

또한 석철호 위원장은 “3기 신도시 추진으로 고향을 떠나야한다는 게 안타깝다”고 언급하고 “50년간 그린벨트로 지정되어 재산권행사에 제약받은 것은 철회해야”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박순자 국토교통위 위원장은 “3기 신도시 개발사업 문제가 해결이 되도록 이현재 의원과 힘을 합쳐 노력하겠다”라고 답하며 “신도시 백지화에 대한 염원을 담아 주셨으니 국토부와 조속한 시일 내에 논의하고, 해당 청원이 청원소위에서 논의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홍철호 청원소위 위원장도 “잘 살펴보겠다”고 답했다.

 

금일 면담에는 박진희·이영준 하남시의원이 배석했으며 이종익 남양주 왕숙지구 대책위원회 위원장, 이희섭 과천 토지주 대책위원회 위원장, 임채관 공공 주택지구 전국연대 대책 협의회 의장, 박종국 성남 복정지구 위원장, 이병찬 화성 어천지구 위원장, 이종도 성남 서현지구 위원장 등이 함께 참석해 3기 신도시 개발사업 관련한 지역 주민들의 목소리를 전달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