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인,美에 박영순 전 시장 특사 파견

NIAB와 멈춰진 GWDC사업 정상화 논의 위해

송영한 기자 | 기사입력 2018/06/25 [23:05]

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인,美에 박영순 전 시장 특사 파견

NIAB와 멈춰진 GWDC사업 정상화 논의 위해

송영한 기자 | 입력 : 2018/06/25 [23:05]

[구리=경기인터넷뉴스] 안승남 구리시장 당선인은 박영순 전 구리시장을 특사로 임명하여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사업의 중심축이었던 NIAB 국제자문위원회의 재구성과 사업 정상화 논의를 위해 26일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로 급파한다고 밝혔다.

 

안 당선인은 25일 언론사에 보낸 보도자료에서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사업은 민관협력(PPP, Public-Private Partnership) 사업이만큼 ‘관’의 행정절차 이행은 ‘민’의 사업의지를 전제로 하는 것이라며 퇴임 직전까지 이 사업을 총괄해온 박 특사를 통해 친서를 전달하고 사업 재추진 의사를 타진할 것이다.”며 취임 전 당선인 신분으로 미국에 특사를 파견함으로써 공약실천에 대한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구리월드디자인시티 사업은 2015년 3월 19일 국토교통부 중앙도시계획위원회로부터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위한 도시관리계획 변경안에 대한 조건부 의결을 받아낸데 이어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받아오고 있으나, NIAB 국제자문위원회가 백경현 현 시장이 마스터플랜 용역 수행 등 의무를 이행하지 않았다며 2016년 말 사업 참여의사를 공식 철회함에 따라 현재까지 별 다른 진척을 보이지 못한 채 사업이 중단된 상태다.

 

한편, 안 당선인은 이번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구리월드디자인시티 사업 정상화’를 제1공약으로 내세워 역대 구리시장 선거 최대 표 차(19,333표)로  당선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GWDC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북부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35' and wdate > 1566601559 ) and onoff='1'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