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인수위, 구)경기도청 '따뜻한 혁신파크' 조성으로 가닥

창업·문화·혁신의 메카 ‘사회혁신 복합단지’로 추진계획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2/06/29 [14:15]

 

[경기도=김주린기자] 민선 8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가 옛 경기도청사를 <따뜻한 혁신파크(가칭)>로 조성한다는 청사진을 29일 밝혔다.

 

경기도인수위 ‘중소기업-스타트업 특위’(이하 특위)는 <따뜻한 혁신파크> 조성을 통해 경기도에 따뜻한 혁신을 실현하고 지역공동체 및 문화예술 공간 활성화를 기반으로 지역경제를 발전시킨다는 계획이다. 옛 경기도청 건물과 부지를 활용해 창업, 문화, 혁신의 메카로 기능하는 ‘사회혁신 복합단지’를 조성한다는 구상이다.

  

▲ 경기도청 전경(사진제공=경기도)     ©경기인터넷뉴스

 

특위는 <따뜻한 혁신파크> 구상을 통해, 도청의 광교신청사 이전 후 옛 도청사를 ▲사회혁신, ▲스타트업, ▲문화예술 공간 등으로 재탄생시키고, 지역사회 커뮤니티와 연계해서 ‘경기도 혁신의 메카’로 만들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향후 조성 예정인 <따뜻한 혁신파크>에 스타트업과 소셜벤처, 사회적 약자, 청년, 지역공동체, 문화예술인 등을 입주 또는 참여시켜, 경기도의 새로운 창업 및 복합문화 생태계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특위는 이 같은 사회혁신 복합단지가 지역 간 불균형을 해소하고 혁신산업 집적 거점공간으로 활용되는 동시에, 일자리 창출과 도민 생활 향상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따뜻한 혁신파크> 사회혁신 복합단지 조성은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성장에 관심이 많고, 사람과 기술을 함께 중요시하는 지속가능한 성장 및 따뜻한 혁신을 강조하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의 철학을 반영한 것이라고 특위는 설명했다.

 

한편, 특위는 <따뜻한 혁신파크> 조성을 위한 로드맵과 청사진 제시를 위해 ‘사회혁신TF’를 별도 구성해 가동해왔다. 김 당선인의 따뜻하고 지속가능한 혁신 모델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해온 사회혁신TF는 인수위 공동위원장인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를 단장으로 선임했다.

 

인수위는 향후 더 구체적인 로드맵을 수립하기 위해, 도 차원에서 관련 분야 전문가와 자문위원, 지역 국회의원, 주민, 당사자 등과 함께 추진위원회를 구성해 도민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논의를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