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 “스포츠 활성화는 도민 건강 위한 투자”, 5대 공약 발표

스포츠교육센터 건립, 해양·수상 레저스포츠 인프라 확충 등 스포츠산업 육성계획 제시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2/05/22 [17:10]

 

[경기도=김주린기자]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스포츠 5대 공약’을 발표하면서 코로나 팬데믹으로 크게 위축됐던 스포츠를 다시 활성화하고, 경기도민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스포츠를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제시했다.

 

김동연 후보는 21일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스포츠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면서 경기도를 스포츠 복지의 모델 도시, 생활체육의 천국으로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 경기인터넷뉴스

 

그는 “고등학교 시절 유도선수였던 저 김동연은 스포츠의 중요성을 너무나 잘 알고 있다. 아주대 총장 때도 축구부 개막 경기마다 시축을 했다”며 “경기도민에게 스포츠는 기본권일 뿐 아니라 건강한 미래를 위한 투자”라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그는 생활‧전문체육 지원부터 공정한 스포츠, 체육인 복지 향상, 해양·수상 레저스포츠와 관련 산업 활성화 등 전방위적이면서도 촘촘한 공약을 마련했다.

 

먼저 생활체육과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위한 인프라 조성과 행정지원 강화를 첫째 공약으로 내세웠다. 도내 유휴지를 다목적 운동장으로 전환하고, 학교 체육시설 개방을 확산을 위한 인센티브 제공도 약속했다. 아동․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스포츠클럽에 대한 지원뿐 아니라 파크골프, 게이트볼 등 장․노년층이 즐기는 스포츠 시설도 확충할 계획이다.

 

또한 생활체육동호회와 직장인스포츠클럽을 지원하는 등 세대별 인프라 조성과 행정지원에 균형을 기했고, 젊은 전문체육인들이 참여하는 시민축구단과 독립야구단 창단을 지원하는 등 리그 활성화 방안을 마련해 선수들에게 재도전의 기회를 제공, ‘경기찬스’가 현실이 되는 청사진을 제시했다.

 

운동한 만큼 포인트를 적립해 이를 지역화폐로 돌려받는 앱 기반의 ‘스포츠 포인트제도’의 시범 실시도 주목을 끈다. 이용자의 운동패턴을 파악해 운동 처방 서비스를 제공할 뿐 아니라, 축적된 데이터는 경기도민의 행복한 삶을 위한 빅데이터로 활용될 예정이다. 김동연 후보는 이 정책으로 도민의 건강한 삶과 지역경제 활성화라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겠다는 계획이다.

 

체육인들을 위한 공약도 제시됐다. 공정한 스포츠 환경의 확립과 지도자‧선수의 권익 향상을 위해 표준계약서를 도입하고, 스포츠 성평등 문화 확산 및 종목 간 격차 해소를 공약에 담았다. 생활체육지도자 처우 개선을 위한 인건비 증액과 공공체육시설의 스포츠지도사 의무 고용, 스포츠클럽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계획도 밝혔다. 경로당과 마을회관에 노인·재활 전문 스포츠지도사를 배치해 어르신들의 건강한 삶도 지원할 예정이다.

 

스포츠 행정이 남부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악한 경기북부에는 도 체육회 북부사업소를 개설하고, 선수․지도자․심판 훈련과 교육을 위한 경기도 스포츠교육센터도 건립하기로 했다.

 

김포, 시흥, 화성, 평택 등 서해안 지역과 양평, 가평, 여주 등 남․북한강변 지역에는 서핑․요트와 윈드서핑․패들보드(SUP) 등 해양․수상 레저스포츠 기반을 조성하기로 했다. 또한, 관련 스포츠산업 지원을 강화해 경기도를 해양․수상 레저스포츠의 메카로 만들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김동연 후보는 “우리 삶의 필수 분야인 스포츠는 도민의 기본권으로 보장되어야 한다” 면서 “스포츠 재정 지출은 도민의 건강 악화로 인한 사회적 비용을 줄이는 가장 효과적인 투자”라고 스포츠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또한, “모든 도민이 스포츠 향유 기회를 누리고 선수와 종사자의 권익과 대우가 남다른 경기도, 스포츠를 통해 건강한 삶, 즐거운 삶을 영위하는 경기도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기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