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하남시, 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신고도움창구 운영

김진아기자 | 입력 : 2022/05/03 [22:11]

  © 경기인터넷뉴스

 

[하남=김진아 기자] 하남시는 5월 종합소득세·개인지방소득세 확정신고 기간 중 납세자 신고 편의를 위해 신고도움창구를 설치하고 5월 31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신고도움창구 방문 대상자는 국세청이 발송하는 ‘모두채움신고서’를받은 납세자이다. ‘모두채움신고서’란 단순경비율 사업소득자 등 소규모 사업자에게 국세청에서 소득세 신고서의 모든 항목을 미리 작성해 수입금액부터 납부할 세액, 환급받을 세액까지 기재해 제공하는 신고서를 말한다.

 

도움채움대상 납세자는 관할 세무서와 시청 중 한 곳만 방문해도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동시에 신고납부 할 수 있다. 신고 도움창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본인 신분증과 ‘모두채움신고서’를 지참하면 된다.

 

하남시는 또 신고기간 중 코로나19 예방과 납세자 편의를 위해 인터넷 홈택스, 위택스 등 다양한 방법으로 편리하게 신고납부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코로나19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집합금지, 영업제한 업종 등 납세자에 대해서는 종합소득세와 동일하게 개인지방소득세 납부기한을 8월 31일까지 직권으로 연장한다.

 

시 관계자는 “감염병 예방을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한편, 도움창구를 방문하는 납세자가 불편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신고도움창구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