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웹툰 연매출 1조원 시대 웹툰 인재‘K-Comics 아카데미’에서 양성

2021년 ‘웹툰 PD 아카데미’ 과정을 통해 취업 희망자 24명중 18명 취업 성공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2/01/19 [13:05]

[부천=김줄니기자] 한국만화영상진흥원(원장 신종철, 이하 진흥원)이 ‘2021 K-Comics 아카데미’ 운영 결과를 발표했다. 2021년 10년차를 맞이한 ‘K-Comics 아카데미’는 예비 만화가, 현직 만화가 및 업계 종사자들을 위해 기획, 제작, 비즈니스 실무까지 다양한 역량 강화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해 디지털콘텐츠 제작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운영했다.

 

2021년 5월부터 12월까지 8개월간 운영된 ‘2021 K-Comics 아카데미’는 총 65강좌 526시수에 이르는 정규 교육과 신규 동영상 강좌 13종을 개발하며 양질의 만화·웹툰 분야의 교육과정을 무료로 제공했다.

 

  © 경기인터넷뉴스

 

‘2021년 K-Comics 아카데미’는 기존 부천 중심의 교육 운영에서 나아가 지방 거주 교육생에게도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웹툰 산업 및 창작계 저명한 인사들이 지역별 3명씩 팀을 이루어 서울, 고양, 대구, 광주, 대전, 부산을 방문하여 웹툰 창작, 산업계 입성을 원하는 예비 만화인을 만나는 ‘K-Comics 찾아가는 아카데미’를 운영했다.

 

또한,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비대면 교육 방식이 확대되는 상황에 맞추어, 장소와 시간에 제한 없이 수강할 수 있도록 현직 만화인의 직무 능력 향상을 위한 <만화인 業(업)데이트> 동영상 8종을 제공했으며 <캐릭터 해부학>, <웹툰 피디 업무와 제작,플랫폼의 이해>, <웹툰 배경, 이것만 알아도 되요>, <이모티콘 제작과 비즈니스화>, <무빙툰> 동영상 강좌 신규 개발해 디지털전환 시대 가장 필요로 하는 교육 과정을 제공했다.

 

특히, (사)한국웹툰산업협회와 공동 주관으로 운영한 <웹툰 PD 아카데미>는 현직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웹툰 제작사 및 플랫폼의 웹툰PD들이 직접 강사로 참여하여 2기수를 운영했다. 웹툰PD로 취업을 희망하는 수강생들을 대상으로 웹툰 업계의 생생한 실무교육으로 수료 후 취업을 희망한 24명 중에서 18명이 취업에 성공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2022년 K-Comics 아카데미’는 웹툰 편집, 배경, 스케치 등 웹툰 창작 분야 중 세분화된 교육 과정과 오토드로잉, 메타버스 등 기술 교육을 선도하는 커리큘럼 제공으로 아카데미의 수준을 높이고, 인기 웹툰 작가인 주호민, 최규석, 민송아 작가가 후배들의 작품을 핀셋 조언하여 큰 호응을 얻은 <웹툰 상담소, 작가의 참견> 등은 확대 운영 할 계획이다.

 

교육사업팀 최하전 팀장은 “세계 콘텐츠 시장을 재편하고 있는 웹툰 시장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고 이에 따른 산업 인력 수요가 급증하는 요즘 현장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고 시장을 선도하는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2022년 K-Comics 아카데미’는 특히 개별 작품에 대한 전문가 멘토링을 제공하는 피드백 과정을 확대하고, 메타버스, NFT 등 신기술이 웹툰과 접목되는 융합형 비즈니스 과정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2022년 K-Comics 아카데미’ 교육 안내 및 수강생 모집은 3월 공고될 예정이며 지난 K-Comics 아카데미의 교육 커리큘럼과 동영상 교육은 홈페이지(edu.komacon.kr)를 통해 수강 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김포시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