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성남시, 임산부에 최대 48만원 어치 친환경 농산물 지원

공급량 1824명분…오는 26일부터 선착순 신청받아

경기인터넷뉴스 | 입력 : 2022/01/14 [13:16]

 [성남=김주린기자] 성남시는 임산부에게 친환경 농산물을 지원하는 사업을 편다.

이 사업은 연간 1인당 최대 48만원(본인 부담 9만6000원 포함) 어치의 친환경 농산물을 꾸러미 형태로 거주지로 배송한다.

 

사업비 7억원(국비 3억5000만원, 도비 1억500만원, 시비 2억4500만원)이 투입돼 꾸러미 공급량 1824명분을 지원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성남시에 주소를 두고 지난해 1월 1일 이후 출산했거나 현재 임신 상태인 사람이다.

 

영양 플러스 사업에 참여 중인 중위소득 80% 이하 임산부는 대상에서 제외한다.

 

지원은 1월 26일부터 선착순 신청을 받아 진행된다.

 

임산부 친환경 농산물 쇼핑몰인 ‘에코이몰’에서 비대면 자격 확인 서비스 검증을 받아야 한다.

 

온라인 검증이 어려운 대상자는 거주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지원 신청서, 주민등록 등본, 의료기관이 발급한 임신 확인서, 출생증명서 등을 내면 된다.

 

열흘 이내에 고유번호 부여 승인 문자가 오면 해당 쇼핑몰(에코이몰)에서 선택형·완성형·프로그램형 등 3가지 유형 중 하나를 선택해 친환경 농산물 꾸러미를 주문하면 된다.

 

성남시 관계자는 “임산부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공급하고, 친환경 농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성남시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