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주시, 경기동부권 100만호 주택공급 추진

광주·이천·여주 3개 지자체 대선후보 공약추진

김주린 기자 | 입력 : 2022/01/07 [14:01]

[광주=김주린기자] 광주시가 이천·여주시와 함께 경강선 100만호 주택공급 계획을 추진한다.

 

3개 시는 경강선 100만호 주택공급이 대선 후보 공약에 채택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 광주시청 전경 <사진제공=광주시청>     ©경기인터넷뉴스

 

3개 시의 100만호 주택공급 계획은 경강선GTX 유치는 물론, 수도권의 균형발전으로 대한민국 국제 경쟁력를 확보하고부동산값 안정을 통한 주거복지 실현, 친환경·스마트 주택공급으로 40년 넘은 낡은 규제 타파와 미래세대 준비를 목표로 추진 중이다.

 

지난해 11월 신동헌 광주시장과 엄태준 이천시장, 이항진 여주시장은 경강선 100만호 추진을 결의했으며 이후 2차례의 실무회의가 이뤄지면서 속도를 내고 있다.

 

현재, 대선 후보들은 100만~250만호 주택공급을 공약으로 발표하고 있으며 공급택지가 부족해 다양한 검토를 하고 있다.

 

이에 3개 시는 100만호 주택공급 계획 논의를 통해 수도권의 부동산 값 안정을 통한 전 국토의 주거 안정이라는 부동산 정책효과 달성은 물론, 경기 동부권의 열악한 규제환경 개선과 경강선GTX의 당위성을 확보하기 위해 경강선 100만호 주택공급 공약을 건의할 계획이다.

 

신 시장은 “정부에 경강선GTX-A 건설과 신도시 조성 방안을 냈으나 수요 부족을 이유로 설득에 실패했다”며 “경기동부권 100만호 주택공급 추진으로 경강선GTX의 당위성을 확보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